간행물

한국환경생태학회> 한국환경생태학회지

한국환경생태학회지 update

Korean Journal of Environment and Ecology

  • : 한국환경생태학회
  • : 자연과학분야  >  생물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격월
  • : 1229-3857
  • :
  • : 응용생태연구(~1995) → 환경생태학회지(1996~) → 한국환경생태학회지(1999~)

수록정보
수록범위 : 1권1호(1987)~34권4호(2020) |수록논문 수 : 1,490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4권4호(2020년 08월) 수록논문
최근 권호 논문
| | | |

KCI등재

1추계산란종 납지리, Acheilognathus rhombeus (Pisces: Acheilognathinae)의 말조개, Unio douglasiae 내 산란과 적응특성

저자 : 김형수 ( Hyeongsu Kim ) , 박종성 ( Jongsung Park ) , 김현태 ( Hyuntae Kim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4권 4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274-281 (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2015년 8월부터 2016년 7월까지 납지리의 말조개 내 산란과 적응특성을 조사하기 위해서 만경강 봉서천일대에서 수행하였다. 납지리의 산란기는 9-11월까지로 추정되었고 성숙한 암컷에서 확인된 알수는 17-75개(36.2± 16.44)였다. 조사기간 동안 확인된 조개는 476개체이었고 납지리의 산란이 확인된 조개는 129개체(27.1%)였다. 납지리의 알과 자어가 산란된 조개(46.3 ± 4.55 mm, n = 129)가 산란되지 않은 조개(42.6 ± 8.51 mm, n = 347)보다 더 큰 것으로 나타났다. 안구가 형성되기 전 납지리 자어와 형성된 후 자어의 출현 비율은 2015년 10월부터 2016년 3월까지는 99.8% (n = 597) vs. 0.2% (n = 1)이었고, 4월에는 25.6% (n = 23) vs. 74.4% (n = 67), 5월에는 0% (n = 0) vs. 100% (n = 40)로 확인되었다. 말조개 안에서 확인된 납지리 알과 자어수는 1-18개(5.6 ± 3.81)로 나타났다. 아가미 위치에 따른 납지리 알과 자어수 및 출현빈도는 왼쪽 외반새 1개(0.01 ± 0.09, n = 1), 0.78%, 왼쪽 내반새 1-18개(2.33 ± 3.31, n = 63), 48.84%, 오른쪽 내반새 1-15개(2.97 ± 3.79, n = 76), 58.91%, 오른쪽 외반새 1-12개(0.33± 1.71, n = 7), 5.43%로 나타났다. 납지리 알과 자어의 아가미에서 발생위치는 안구 형성 전에는 lower part 3 (L3)에서 71.8% (n = 445), 안구 형성 후에는 L3에서 94.4% (n = 102)로 다른 부위보다 L3에서 모두 높게 나타났다. 납지리의 알과 자어수 및 출현빈도는 조개의 내반새가 외반새보다 높게 나타났다. 납지리는 추계산란종으로 다른 납자루아과 어류나 글로키디아 조개 유생과의 조개 안에서의 경쟁은 피하는 장점이 있지만 낮은 수온의 겨울을 보내야 한다. 이에 납지리는 안구형성 전인 낮은 수온에서는 배아적 휴면(embryonic diapause)을, 안구형성 후에는 수관에서 상새방으로의 이동에너지 절약을 위한 상새방 내 산란이라는 방향으로 적응해 온 것으로 판단된다.


This study aimed to investigate the autumn spawning by bitterling (A. rhombeus) inside mussel (Unio douglasiae) and the adaptation characteristics at the Bongseocheon Stream of Mankyeonggang River. The survey was carried out between August 2015 and July 2016. The spawning season was from September to November, and 17-75 (36.2 ± 16.44) eggs were found from mature females. During the survey period, 476 mussels were collected, 129 (27.1%) of spawned A. rhombeus. Mussels that spawned eggs, embryos, and larva of A. rhombeus (46.3 ± 4.55 mm, n = 129) were larger than than those that did not spawn (42.6 ± 8.51 mm, n = 347). The appearance frequency of A. rhombeus larva before and after the formation of lens was 99.8% (n = 597) vs. 0.2% (n = 1) from October 2015 to March 2016, 25.6% (n = 23) vs. 74.4% (n = 67) in April 2016, 0% (n = 0) vs. 100% (n = 40) on May 2016. The number of eggs, embryos, and larvae of A. rhombeus inside the mussels were 1-18 (5.6 ± 3.81). The number and appearance frequency of A. rhombeus eggs, embryos, and larvae inside the mussel according to mussel gill demibranchs position were 1 (0.01 ± 0.09, n = 1) and 0.78% in the left outer demibranch, 1-18 (2.33 ± 3.31, n = 63) and 48.84% in the left inner demibranch, 1-15 (2.97 ± 3.79, n = 76) and 58.91% in the right inner demibransh, and 1-12 (0.33 ± 1.71, n = 7) and 5.43% in the right outer demibransh. The highest frequency of the developmental position of eggs, embryos, and larvae occurred 71.8% (n = 445) in lower part 3 (L3) before formation lens and 94.4% (n = 102) in L3 after formation lens, indicating that L3 was dominating position for eggs, embryos, and larvae. More eggs, embryos, and larvae of A. rhombeus were found more often in the inner demibranshs than outer demibranchs. Since A. rhombeus is a species that spawn in the autumn and thus avoids the competition with interspecific and glochidia. However, they have to spend the winter in low water temperature. Consequently, we assume that A. rhombeus have evolved toward embryonic diapause under the low water temperature before the formation of lens and spawning inside the supracranchial cavity to save the transit energy from the water space to the suprabranchial cavity after the achieving movement ability with the formation of lens.

KCI등재

2관평천 개발에 따른 장기간 어류 생태적 특성 변화 및 해부학적 건강도 평가

저자 : 오자윤 ( Ja Yun Oh ) , 이상재 ( Sang-jae Lee ) , 안광국 ( Kwang-guk An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4권 4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282-293 (1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2009-2019년 기간 동안 대전시 외곽의 도심개발에 따른 인근 하천(관평천)의 상류, 중류, 하류의 구간에서 4회 조사(2009, 2010, 2016, 2019)를 통해 이화학적 수질, 어류 종 조성, 생태 건강성 특성에 대해 장기간 변화추이를 분석하였다. 본 하천지역에서 도심개발은 2008년에 이루어졌고, 2012년에는 하천복원사업이 수행되어 하천복원 전과 후의특성변화 추이를 모니터링 하였다. 하천 생태건강도 평가를 위해 군집수준의 어류평가지수(Fish Assessment Index, FAI)를 이용하였고, 어류의 기관(Organ) 수준에서 해부학적 건강도(Necropsy-based Health Assessment Index, HAI) 분석을 실시하였다. 이화학적 수질 분석에서는 중류(St. 2)에서 가장 낮은 탁도와 엽록소(Chl-a)가 측정되었다. 이는 빠른 유속에 의한 물리적 요인 때문으로 나타났다. 어류 조사에서는 총 18종이 채집되었고, 피라미(Zacco platypus)가 가장 우점 하는 종(40.6%)으로 나타났다. 하천복원 직후(2016)에는 민감종(Sensitive species)과 충식종(Insectivore species)이 우점, 종 다양도 및 종 풍부도 지수 상승, 생태건강도 지수(FAI)가 상승하여 생태 건강도는 “최상상태(A: 87.5)”로 나타났으나 가장 최근 조사인 2019년에는 전 기간에 비해 악화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관(Organ) 분석에 의거한 해부학적 건강도 지수(HAI) 분석에 따르면, 피부손상(Skin)은 상류에서, 신장 손상(Kidney)은 하류 역에서 나타났고, 간(Liver)과 아가미(Gill)의 손상은 모든 지점에서 나타나 해부학적 측면의 건강도에서도 영향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This study investigated a long-term variation trend of water quality, fish compositions, and ecological health conditions in the Gwanpyeong stream located in the nearby Daejeon metropolitan city to understand the impact of urban development projects on the aquatic ecosystem. The sampling was made in four surveys (2009, 2010, 2016, 2019) before and after urbanization. The urban development was conducted in 2008, resulting in the stream's ecological disturbance, and the stream restoration was conducted in 2012. Thus, stream monitoring was conducted to analyze the ecological trends before and after the restoration. The multi-metric models for Fish Assessment Index(FAI) and necropsy-based Health Assessment Index(HAI) were applied in the fish community and organ-level, respectively, to assess the ecological health of the stream. Minimum turbidity and chlorophyll-a(Chl-a) occurred in the mid-stream(St. 2), and this was probably due to rapid current velocity in the riffle zone. We collected 18 fish species, and the dominant species was Zacco platypus (40.6%). In 2016 immediately after the stream restoration, the relative proportions of sensitive species and insectivore species were the highest along with highest values in the species diversity and species richness index, resulting in the best condition in the ecological health, based on FAI model values. However, the ecological health, based on the FAI, became worse in the latest survey conducted in 2019. The analysis of the HAI model based on the organ-level approach showed skin erosion in the fish of upper stream, kidney defects in downstream, and the liver and gill defects observed in all sites, indicating that the anatomical health was also affected.

KCI등재

3영남권 사찰림일대 소나무장령림의 미기후 조절 효과 연구

저자 : 홍석환 ( Suk-hwan Hong ) , 안미연 ( Mi-yeon An ) , 강래열 ( Rae-yeol Kang ) , 최송현 ( Song-hyun Choi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4권 4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294-303 (1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경남지역 내 소나무 장령림이 안정적으로 생육하고 있는 사찰 소나무림을 대상으로 온도 및 습도의 미기상변화 특성과 식생분포특성을 비교하여 소나무장령림의 미기후 조절정도를 살펴보고자 하였다. 연구는 국내에서 소나무 장령림의 안정적 생육지로 알려진 합천 해인사, 부산 범어사, 양산 통도사 및 경주 불국사 일대 소나무림을 대상으로 하였다. 식생분포현황 분석결과 이들 소나무림은 알려진 바와는 달리 소나무림의 면적비율이 월등히 높지는 않았는데, 통도사 주변을 제외하면 소나무림보다 낙엽활엽수림 및 혼효림의 우점비율이 훨씬 높게 나타나고 있었다. 미기상데이터 측정 결과 통도사는 다른세 지역과는 달리 미기후 특성이 크게 차이가 있었는데, 다른 세 지역의 경우 온도 및 습도의 일교차가 상대적으로 적은 반면 통도사는 일교차가 크게 나타나는 현상을 보였다. 이는 통도사 주변 숲이 개발지를 제외하면 대부분 소나무림인 반면, 다른 세 지역은 낙엽활엽수림의 우점비율이 높은데 기인하는 것으로 판단된다. 소나무림의 적극적 관리는 온도상승과 공중습도의 감소에 효과적이지 않은 만큼 현재 양산 통도사 주변 소나무림과 같이 소나무 단순림으로의 적극적인 관리는 오히려 온도와 습도 스트레스 측면에서 부정적 영향이 더욱 큰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소나무림의 미기후 완화 효과 증대를 위해서는 숲 관리의 새로운 전환이 필요한 것으로 판단된다.


This study aimed to examine was conducted to the ability of microclimate control in old pine forests by surveying pine forest in Buddhist temples, where the pine forest are stably growing through active protection in the Gyeongnam region, and comparing variation characteristics of microclimate characteristics (temperature and humidity) and distribution of vegetation type. The study sites were pine forests protected well by Buddhist temples (Haein-sa, Beomeo-sa, Tongdo-sa, and Bulguk-sa) in the southeast region of Korea and thus known for stably growing young pine trees. According to the vegetation distribution status analysis, these pine forests did not have a high ratio of pine trees. Except for Tongdo-sa, the ratio of deciduous forest and mixed (deciduous and pine trees) forest had a much larger presence than that of pine forest. Measured data of microclimate showed that the Tongdo-sa area had significantly different characteristics compared to the other three areas. Tongdo-sa area showed a significantly higher diurnal range of temperatures and humidity than the other three areas, in both spring and summer. It is due to the difference in vegetation management. The forests around Tongdo-sa are mostly pine forests, except for the developed areas, while those in the other three areas have a dominant ratio of deciduous brad-leaved forests. Intensive control of pine forest is not effective in mitigating microclimate, i.e., temperature and air humidity. Stress caused by rising temperatures and decreasing air humidity is blamed for the decline of pine forests. Thus, the current active management of pine forests, such as the Tongdo-sa case, has been found to have a greater negative impact on the temperature and humidity stress. Therefore, we believe that a new change in forest management is necessary to increase the effect of mitigating the microclimate of pine forests.

KCI등재

4정량적 식생분석을 통한 금남호남·호남정맥 마루금 일대의 식생 특성

저자 : 박석곤 ( Seok-gon Park ) , 강현미 ( Hyun-mi Kang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4권 4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304-317 (1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금남호남·호남정맥 마루금 일대 식생구조를 알기 위해 입지환경과 인위적 영향을 고려해 금남호남정맥 2곳, 호남정맥 4곳을 중점조사지로 골라 식생조사를 실시했다. TWINSPAN을 써서 두 정맥은 각각 7개씩의 식물군락으로 유형화됐다. TWINSPAN기법의 식별종은 식물군락의 환경요인을 간접적으로 대변하는데 두 정맥의 군락 유형은 해발고, 토양수분, 교란등의 환경요인에 의해 분할됐다. 이 결과는 DCA 1축의 환경요인과 조화를 이루었다. 두 정맥은 모두 저지대에선 리기다소나무, 곰솔 등의 조림수종과 자생종이 서로 경쟁 관계에 있었다. 이처럼 정맥의 저지대는 조림, 개발사업 등으로 인위적 식생교란이 심한 편이었다. 상대적으로 고지대의 능선부·상부사면·정상부는 신갈나무·굴참나무·소나무가 우점하는 식생유형이 양호하게 보전됐다. 차이점으론 금남호남정맥은 호남정맥보다 해발고와 위도가 높아 신갈나무우점군락이 가장 넓게 분포했다. 반면, 호남정맥은 신갈나무와 함께 소나무우점군락이었고, 남해안에 인접해 있어 곰솔우점군락이 출현했다는 점이다. TWINSPAN과 DCA 등의 정량적 식생분석에선 종조성 변화와 그 변화를 일으키는 환경요인 추출이 중요하다. 이를 위해선 우연 출현종 제거와 환경요인을 상정한 조사계획 수립, 조사데이터의 특성에 부합한 최적의 분석기법 선택 등이 필요하다


This study conducted selected two sites in Geumnamhonam and four sites in Honam-Jeongmaek for vegetation survey with consideration to the location environment and anthropogenic impacts to investigate the vegetation structures of the Geumnamhonam-Jeongmaek·Honam-Jeongmaek ridge areas. Using TWINSPAN (two-way indicator species analysis), each of the two ridge areas were categorized into seven plant communities. The differential species in the TWINSPAN technique indirectly represent the environmental factors of plant communities, and the community types of the two ridge areas were divided based on environmental factors such as altitudes above sea level, soil moisture, and disturbance. These results were in harmony with the environmental factors of the DCA (detrended correspondence analysis) axis 1. In the low-lying areas of both ridge areas, afforestation tree species such as Pinus rigida and P. thunbergii were in competition with native tree species. As such, in the low-lying areas, artificial vegetation disturbance was severe due to afforestation and development projects. In relatively highland areas, such as upper slopes, and top areas, in the ridge, the vegetation type with the dominance of Quercus mongolica, Q. variabilis, and P. densiflora was preserved well. As for differences between the two ridge areas, communities dominated by Q. mongolica were distributed widely in Geumnamhonam-Jeongmaek because of the altitudes above sea level, and the latitude of this ridge area are higher than those of Honam-Jeongmaek. On the other hand, communities dominated by P. densiflora were distributed along with communities dominated by Q. mongolica, and communities dominated by Q. variabilis appeared in Honam-Jeongmaek because it is adjacent to the south coast. In quantitative vegetation analysis such as TWINSPAN and DCA, changes in species composition and the extracting environmental factors that cause the changes are important. To that end, the removal of accidental emergent species, the establishment of an investigation plan that assumes environmental factors, and the selection of the optimal analytical method suitable for the characteristics of the survey data are necessary.

KCI등재

5낙동정맥 마루금 일대의 신갈나무우점군락 특성 -백병산, 칠보산, 백암산, 운주산, 고헌산, 구덕산을 중심으로-

저자 : 강현미 ( Hyun-mi Kang ) , 김동효 ( Dong-hyo Kim ) , 박석곤 ( Seok-gon Park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4권 4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318-333 (1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낙동정맥은 강원도 태백시에서부터 부산광역시까지 남북으로 길게 뻗어 있어 온대림에서 난대림까지 폭넓은 산림대를 포함하고 있다. 백두대간과 정맥에서 가장 넓은 면적으로 분포하고 있는 신갈나무우점군락의 낙동정맥 내에서의 식생구조 특성을 지역 및 군락별로 분석하고자 대표적인 6곳(백병산, 칠보산, 백암산, 운주산, 고헌산, 구덕산)을 선정하여 신갈나무우점 군락을 조사하였다. 6곳의 조사지역의 교목층에서 신갈나무의 상대우점치는 85% 이상으로 확인되었으며, 아교목층에서는 철쭉, 쇠물푸레나무 등이 관목층에서는 쇠물푸레나무, 조록싸리, 미역줄나무 등이 확인되었다. TWINSPAN에 의해 분리된 4개 군락의 교목층 신갈나무의 상대우점치는 80% 이상이며, 아교목층과 관목층은 지역별 우점종이 동일하게 우점하였다. 현재 신갈나무는 교목층에 이어 아교목층에서도 확인되어지고 있어 외부요인이 없는 한 신갈나무우점군락이 계속 유지될 것으로 판단된다. 우리나라 온대림에 속하는 지역들이 자연림 상태에서 참나무류와 서어나무가 중심이 되는 주 임상을 이루는데 이러한 특징을 고려해 볼 때 낙동정맥 마루금 일대의 신갈나무우점군락은 우리나라의 온대 산림대의 특성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판단된다. 신갈나무군락은 대표적인 한반도 냉온대 낙엽활엽수림으로서 산지 상부의 기후극상으로 알려져 있으며, 극상림이 유지되기 위해서는 같은 종의 수목이 각 층위별로 분포되어 있어야 지속적으로 교목층을 우점하여 극상림을 유지할 수 있다. 이에 따라 낙동정맥 마루금 일대 극상림은 신갈나무군락으로 사료된다.


The Nakdong-Jeongmaek extends north and south from Taebaek-si of Gangwon-do to Busan metropolitan city and includes a wide range of forest zone from temperate to the warm-temperature forest.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analyze the vegetation structural characteristics of the Quercus mongolica-dominant community, which was distributed in the largest area in Baekdudaegan and Jeongmaek, by region and communities in the Nakdong-Jeongmaek. For the study, a representative 6 sites were selected: Baekbyeongsan, Chilbosan, Baegamsan, Unjusan, Goheonsan, and Gudeoksan. The survey of the 6 sites showed that the canopy had over 85% the importance percentage of Quercus mongolica. In the understory, Rhododendron schlippenbachii, Fraxinus sieboldiana, etc. were located and Fraxinus sieboldiana, Lespedeza maximowiczii, Tripterygium regelii and so on were found in the shrub. The importance percentage of 4 communities of Quercus mongolica, which were separated by TWINSPAN, in the canopy was more than 80%, and the dominant species in the understory and shrub were the same. Currently, Quercus mongolica has been identified as the understory following the canopy, and the Quercus mongolica-dominant community is expected to continue unless there are external factors. In the temperate forest regions in Korea, Quercus spp.and Carpinus laxiflora form the major forest physiognomy in the natural forest state. Based on these characteristics, the Quercus mongolica-dominant community on the ridge of the Nakdong-Jeongmaek is considered to have characteristics of temperate forests in Korea. The Quercus mongolica community is a representative cool-temperate deciduous forest and known as a climatic climax in the upper section of the mountains in the Korean Peninsula. Trees of the same species should be distributed at each layer to maintain the dominant species' status in the canopy's climax forest. Therefore, the Quercus mongolica community is considered the climax forest in the ridge of the Nakdong-Jeongmaek.

KCI등재

6연엽산 산지계류에 있어서 저서성 대형무척추동물의 서식특성

저자 : 장수진 ( Su-jin Jang ) , 남수연 ( Sooyoun Nam ) , 김석우 ( Suk-woo Kim ) , 구효빈 ( Hyo-bin Koo ) , 김지현 ( Ji-hyeon Kim ) , 이윤태 ( Youn-tae Lee ) , 전근우 ( Kun-woo Chun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4권 4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334-344 (1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연엽산 산지계류의 저서성 대형무척추동물은 총 24과 44종 658개체가 확인되었으며, 참납작하루살이(Ecdyonurus dracon Kluge)가 13%로 우점하였다. 서식습성군으로는 붙는 무리(56%), 굴파는 무리(19%), 헤엄치는 무리(14%) 및 기는 무리(56%)의 총 4군집이 확인되었고, 1개소(UP1)를 제외한 모든 조사지점에서 붙는 무리가 우점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리고 서식특성은 서식처의 유속, 수심, 계상재료 등 수리학적 요인과 용존산소, 수온 등 수질 요인에 따라 달라지며, 유수가 정체하는 소(pool)보다는 유속이 빠른 여울(riffle, step-riffle)에서 그 차이가 나타났다. 즉, 여울에서는 수심과 관계없이 계상의 유속이 빠르고 계상재료의 중앙입경과 최대입경이 클수록 서식처에서 붙는 무리가, 유속이 느리고 계상재료의 중앙입경과 최대입경이 작은 서식처에서 굴파는 무리와 기는 무리가 우점하였다. 또한, 용존산소와 유속은 정의 상관관계(y = 0.6666x - 0.659, R² = 0.0851)에 있으며, 굴파는 무리가 기는 무리와 붙는 무리보다 더 넓은 범위에 서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수심이 얕을수록 일사량에 대한 수온의 민감도가 크기 때문에 수심과 수온은 부의 상관관계(y = -26.397x + 283.87, R² = 0.1802)를 보였으며, pH와 수온은 정의 상관관계가 나타났다. 한편, pH와 용존산소의 관계를 상·하류로 구분하여 서식특성을 파악한 결과, 군집과 상관없이 울페도가 68%로 높았던 상류에서는 높은 용존산소값과 낮은 pH를, 울페도가 51%로 상대적으로 낮았던 하류에서는 낮은 용존산소값과 높은 pH가 나타나, 계안림에 의한 부착조류의 증식과 수온상승을 억제하는 역할을 한 것으로 판단된다. 이 연구는 산지계류에 있어서 저서성 대형무척추동물의 서식특성을 파악함으로써, 산지계류가 청정지역으로 인식되어 연구 대상으로서의 관심도가 낮았던 부분의 자료를 보완하였다. 따라서 향후 산지계류의 보호 및 관리 측면에서의 연구 방안 마련과 학술적인 가치를 높이기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A total of 24 families, 44 species, and 658 benthic macroinvertebrates were identified, and Ecdyonurus dracon Kluge (13%) was the dominant species in forested streams within the Yeonyeopsan (Mt.). A total of four habit categories (i.e., clingers (56%), burrowers (19%), swimmers (14%), and sprawlers (56%)) were identified, and clingers were the dominant habit at all survey points except point one (UP1). Habitat characteristics were depended on the hydraulic factors (e.g., flow velocity, depth, and substrates), water quality (e.g., DO and water temperature), and the habitat characteristics were differed in the riffle, which has a faster the flow velocity, compared by in the stagnant pool. In other words, in riffles, the clingers dominated in high flow velocity with the large maximum and median grain size for substrates in the habitats regardless of depth, but the burrowers and sprawlers were dominant in low flow velocity with the small maximum and median grain size for substrates in the habitats. Moreover, DO and flow velocity were in positive correlation (y = 0.6666x - 0.659, R² = 0.0851), and the habitat for burrowers was wider than that for sprawlers or clingers. The water depth was negatively correlated with water temperature (y = -26.397x + 283.87, R² = 0.1802) since the water temperature is more sensitive to insolation in shallow depth. pH was positively correlated with water temperature. The investigation of the habitat characteristics by separating the relations between pH and DO in upstream and downstream showed the low pH and high DO in the upstream with a high crown density of 68%, regardless of community composition. On the other hand, high pH and low DO in the downstream with a relatively low crown density of 51%. It was considered that the riparian forest played a role in suppressing the growth of attached algae and the controlling water temperature in headwater streams. Our findings identified the habitat characteristics of benthic macroinvertebrates in a headwater stream. We expected that the finding can provide reference data for suggesting conservation and management plans in a headwater stream and increasing academic value.

KCI등재

7토양개량제와 수크령 식재에 따른 고농도 염화칼슘 염분저감 효과 비교

저자 : 양지 ( Ji Yang ) , 박재현 ( Jae-hyeon Park ) , 윤용한 ( Yong-han Yoon ) , 주진희 ( Jin-hee Ju )

발행기관 : 한국환경생태학회 간행물 : 한국환경생태학회지 34권 4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345-354 (1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고농도 염화칼슘 처리 토양에서 토양개량제인 하이드로볼, 활성탄의 처리와 수크령 식재 유무에 따른 토양침출수의 화학적 특성과 토양 내 염분 저감 효과에 미치는 영향을 규명하고자 수행하였다. 고농도 제설제처리 염분토양에서 토양개량제 하이드로볼, 활성탄의 염분 저감 효과 및 수크령의 식재 효과를 알아보기 위하여 2018년 4월부터 10월까지 유리온실에 직경 10 cm, 높이 9 cm의 플라스틱 포트에 수크령을 식재하고 무처리 (Cont.), 하이드로볼 (H), 활성탄 (AC), 수크령식재(P), 하이드로볼 + 수크령식재 (H + P), 활성탄 + 수크령식재 (AC + P) 총 6개의 처리구로 나누었다. 염화칼슘 (CaCl2)처리는 10 mg/L 농도의 수용액을 조제하여 2주 간격 1회 200mL씩 분주하였다. 토양침출수 분석은 pH와 EC, 염류계치환성양이온 (K+, Ca2+, Na+, Mg2+) 함량을 측정하였고, 수크령의 생육은 초장, 엽장, 엽폭, 엽수를 측정한 뒤 실험종료후 생체중, 건물중, 건물률, T/R률을 조사 분석하였다. 토양침출수 화학성 분석결과, 토양산도는 처리구별 뚜렷한 차이를 보이지는 않았으나 모든 처리구에서 약산성을 띄었으며, 전기전도도는 H + P, P, AC + P, H, AC, Cont. 순으로 감소하는 경향을 보였다. 염류계 치환성양이온함량에 있어서 토양 염류도의 지표라 할 수 있는 Ca2+ 항목에서 Cont., P, H, AC, H + P, AC + P 순으로 높아지는 경향을 보였다. 수크령의 생육변화는 H + P, AC + P, P 순으로 초장, 엽장, 엽폭, 엽수 모든 항목에서 상대생장률이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높게 나타났다. 따라서 하이드로볼과 활성탄은 제설제 피해지역 토양개량제로 활용가치가 높으며 수크령은 토양 내 고농도 염화칼슘 염분저감 식물소재로 적합한 수종이라 판단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effects of soil amendment treatments, such as hydroball, and active carbon, and planting Pennisetum alopecuroides for reducing calcium chloride (CaCl2) of soil leachate and the growth of Pennisetum alopecuroides. The experiment planted Pennisetum alopecuroides in a plastic pot with a diameter of 10 cm and a height of 9 cm in a greenhouse April-October 2018. The experimental group comprised six treatments, including Non-treatment (Cont.), Hydroball (H), Active carbon (AC), planting Pennisetum alopecuroides (P), hydroball + planting Pennisetum alopecuroides (H + P), and active carbon + planting Pennisetum alopecuroides (AC + P). The dissolution of the CaCl2 concentration 200ml of 10g/L was irrigated once every two weeks. We measured the growth (plant height, leaf length, leaf width, number of leaves), EC, pH, and exchangeable cations (K+, Ca2+, Na+, and Mg2+) according to the high concentration of CaCl2 in the plant and soil leachate. In a treatment with the 'hydroball' amendment, the soil leachate electrical conductivity (EC), and the cation exchangeable were decreased more than those of the control, while the growth of Pennisetum alopecuroides relative growth rate(RGR) increased. Overall, application with the hydroball amendment added the planting of Pennisetum alopecuroides improved the salt reduction effect more than the control group. These results indicate that the application of the soil amendment agent hydroball was suitable soil amendments in accordance with the high concentration of calcium chloride (CaCl2). Also, Planting Pennisetum alopecuroides is expected to be appropriate for salt-tolerant plant for soil affected by deicing salt agents.

1
권호별 보기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인용된 논문
| | | |
1연안해역에서 석유오염물질의 세균학적 분해에 관한 연구

(2006)홍길동 외 1명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심리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자료제공: 네이버학술정보)

가장 많이 참고한 논문

다운로드

2미국의 비트코인 규제

(2006)홍길동41회 피인용

다운로드

해당 간행물 관심 구독기관

서울대학교 국립산림과학원(구 임업연구원) 부산대학교 국립생태원 강원대학교
 95
 60
 56
 53
 46
  • 1 서울대학교 (95건)
  • 2 국립산림과학원(구 임업연구원) (60건)
  • 3 부산대학교 (56건)
  • 4 국립생태원 (53건)
  • 5 강원대학교 (46건)
  • 6 경희대학교 (43건)
  • 7 충남대학교 (43건)
  • 8 충북대학교 (41건)
  • 9 전북대학교 (35건)
  • 10 서울도서관 (33건)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