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행물

한국교육인류학회> 교육인류학연구

교육인류학연구 update

Anthropology of education

  • : 한국교육인류학회
  • : 사회과학분야  >  교육
  • : KCI등재
  • :
  • : 연속간행물
  • : 계간
  • : 1229-3911
  • :
  • :

수록정보
8권1호(2005) |수록논문 수 : 6
간행물 제목
8권1호(2005년) 수록논문
권호별 수록 논문
| | | |

KCI등재

1라캉의 언어사회화론 탐색: "아버지의-이름"이 가정교육에 주는 시사점

저자 : 김영철 ( Young Chul Kim )

발행기관 : 한국교육인류학회 간행물 : 교육인류학연구 8권 1호 발행 연도 : 2005 페이지 : pp. 1-38 (3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인간이 되기 위하여 언어를 받아들인다는 것은 결코 순탄한 과정이 아니며, 이 과정에서 언어는 수용되기도 하고 거부되기도 한다. 후기구조주의자인 라캉은 소쉬르의 언어학과 프로이트의 정신분석학올 결합시켜 독창적인 언어사회화혼올 제시하였다. 필자는 라캉의 언어관에서 파생되어 나오는 욕망, 담론, 팔루스, 무의식, 본환상 풍의 개념올 쉴명한 뒤에, 그의 언어사회화론을 세 가지 발달 단계로 정리하였다. 이 세 가지 발달 단계를 설정할 때 필자는, 언어 이전의 단계로서의 거울단계, 언어로 유혹되는 단계로서의 실패놀이, 그려고 언어에로의 본격적 진입이 이루어지는 단계로서의 오이다푸스 콤플렉스를, 언어의 수용/거부에 따른 세 가지 임상적 법주(정신병, 도착중, 신경증)와 대웅시켰다. 그리고 마지막 장에서는 (언어)사회화가 (가정)교육과 관련올 맺는방식올 논의하고, 언어의 명명/금지 지능이 가정교육에 주는 시사점을 시론적 으로 논의하였다.


Language acquisition that is not easy, smooth process, not in favorable circumstances is a indispensible for human being. He is not always successful in the language acquisition. According to La can , a child has a desire if he succeed in language acquisition. His desire or Other`s desire wants to fill it, because the desire is the lack. He asks himself, "What does my mother want?" The answer of the question is only possible on the linguistic discourses, and the first signifier of the desire is so called phallus. The repressed signifiers composed of the unconscious contents under the consciousness. The desire doesn`t know the satisfaction, therefore the effort to fill the desire is always in vain. It is the drive that knows the satisfaction. The fantasy has dramatized by the drive that is never totally repressed by the desire.  The three states of the language acquisition such as the mirror stage, the spool play stage and Oedipus complex stage corresponds to the clinical categories of psychtherapy respectively, psychosis, perversion, and neurosis. In this thesis, first are the mirror stage and the psychosis bound to the pre-linguistic state, secondly are the spool play and the perversion bound to the half-linguistic state, and thirdly are the Oedipus complex and the neurosis bound to the linguistic state.  Lacan, a post-structuralist, synthesized the structural linguistics(Saussure) and psychoanalysis(Freud) and proposed an unique theory of linguistic socialization. `Name-of-the- Father`, the proclamation of the incest taboo is a key concept of his language socialization theory. Lacan`s concept of Name-of-the-Father, in other words the symbolic or the language functions as the law of prohibition. It is very important for a child to undergo the law as the absolute. He will lay bare his critical deficiency if he has not experience it. It is the mother who need to give it for him.

KCI등재

2에릭슨의 "생식성"개념의 의미에 대한 인류학적 검토

저자 : 박아청 ( A Cheong Park )

발행기관 : 한국교육인류학회 간행물 : 교육인류학연구 8권 1호 발행 연도 : 2005 페이지 : pp. 39-56 (18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소고의 목적은 1950년대와 1960년대 전반에 걸쳐서 에릭슨이 제안한 generativity(생식성) 개념의 형성과정을 고찰함으로써 이 용어가 갖는 의미를 명확하게 밝히는데 있다. 생식성이란 용어는 에릭슨이 평생주기론에서 '성인기'를 특징짓는 심리사회적 감각을 표현하기 위해서 만든 개념이다. 1950년에서 1980년대에 걸쳐서 그가 이 개념을 반복하여 언급하고 있는데, 이에 대한 설명이 시간이 지남에 따라 조금씩 변화를 보이고 있음을 알 수 있다. 본 소고에서는 1950년에 그가 프로이트의 이론을 발전시켜 이 생식성의 개념을 형성하였는데, 1960년대 전반에서 세대주기와 같은 입장을 도입하면서 생식성의 의미내용이 비약적으로 중대한 과정올 밝힌다. 스스로 자신의 자식을 생산하는 것, 즉 '성기기'가 가져다주는 귀결으로서의 생식과 관련된 것으로 시작된이 생식성의 개념은 제시될 때는 생물적인 개념이었으나 점차 단순한 생리적 심리적 차원올 넘어 문화적 철학적 차원에서 차세대를 생산하는 능력을 포함 하는 다양한 의미를 포함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기본적으로 생식성이란 차 세대를 생산하는 것, 무엇이든 부모적인 책임에 전념을 다 쏟아 어떤 대상을 만들어 내는 것에 그 의미를 두고 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clarify the meaning of the term "generativity" which E. H. Erikson presented from 1950`s to early 1960`s, by examining the process of its construction. The term was first proposed by Erikson to characterize the psycho-social sense of adulthood in his life-cycle theory. He treated this concept repeatedly from 1950`s to 1980`s, but its expositions show gradual shifts in scope. This study finds that he constructed the concept of generativity from S. Freud`s psycho-sexual theory, but he phenomenally expanded the scope of its meaning by incorporating a new perspective of human generational cycle in the early 1960`s. The concept of generativity started out as a biological one to be related to procreativity as a consequence of genitality or to spontaneous procreation of one`s offspring, but gradually it became more inclusive to also mean the ability to produce a next generation in a cultural and philosophical sense which is beyond the simple physiological and psychological consideration. Basically generativity means the procreation of the next generation and creating an object, whatever it is, by concentrating the whole attention under the parental responsibility.

KCI등재

3아동교육 연구의 현상학적 접근: 역사와 과제

저자 : 유혜령 ( Hye Ryeong Yu )

발행기관 : 한국교육인류학회 간행물 : 교육인류학연구 8권 1호 발행 연도 : 2005 페이지 : pp. 57-90 (3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글은 현상학이 교육연구에 있어 어떠한 맥락에서 어떠한 흐름으로 발전 하여 왔는지를 살펴보고, 현재 현상학적 교육연구의 한계로 인식되고 있는 접에 기초하여 앞으로의 과제를 살펴 본 것이다. 교육연구에 있어 현상학적 접근의 역사는 첫째. 1950. 60년대에 유럽에서 철학적 인간학의 한계를 넘어서고자 시도된 현상학적 교육인간학으로 출발한 '인간학적 접근'과, 툴째, 삶의 일상적인 경험 차원을 중시하는 '생활세계적 접근'! 셋째, 북미의 교육과정 재개 념론자들에 의해 교육과정의 이해 논리의 사상적 기초로 발전한 '재개념적 접근'으로 나눌 수 있다. 대체로 유럽 학계에서의 교육현상학 연구가 생철학. 교육인간학 둥과 연계되어 아동의 생활세계에 대한 철학적 · 이념적 논의를 활성화시킨 데 비해, 북미 학계에서는 아동의 생활세계에 대한 질적연구방법론으로, 그리고 실존철학, 해석학, 기호학j 정신분석학 동과 련계되연서 교육 실제 전반에 걸쳐 전격적이고 근원적인 성찰을 촉구하는 반성적 교육이론으로 발전 하였다. 그 과정에서 교육현상학적 연구는 현상학과 교육학 사이에서 철학의 이론적 엄밀성과 학문적 자율성 사이에서의 갈등과, 실천성의 부족, 미시적 접근의 한계, 지나치게 난해한 글쓰기의 문제, 연구 기법 중심의 질적연구 풍토 라는 문제점들을 안고 있다. 이러한 점들을 극복하는 방안으로, 모든 현상이 지닌 근원적인 교육학적 의의를 강조하며 교육 현상에 대한 관심을 활성화서 키야 한다는 “교육현상학”의 관점을 제안하였다.


It is attempted in this study to investigate the historical streams of phenomenological approaches in researching the childhood education and its future tasks to achieve. This is to clarify what could be indentified as the genuine nature of phenomenological research and its most important implications for educational research.  Three historical streams of phenomenological approaches have been identified: the first would be termed as the 'anthropological approaches,' the second as the 'lifeworld approaches,' and the last as the 'reconceptualization approaches. I The first has developed out of the German anthropological context where to understand a man as a whole being proceeded any scientific understanding. The second has placed the stress on the primordial and everyday experience of human beings, which has evolved from Husserl's later philosophy of Lebenswelt. It has gradually activated the qualitative research movement on child`s life experience. The last movement has developed as the philosophical underpinnings for curriculum reconceptualists in North America, who emphasize the logic of 'understanding,' i.e., understanding the educational phenomena with their hidden and inner meaings that students experience, as the formost principle in curriculum theories. Received in association with existentialism, hermeneutics, semiotics and psychoanalysis, it has brought forth the full-scaled self-reflection on educational reality among curriculum scholars. The tasks that the phenomenological research on childhood education should achieve, are related to its current problems. They can be listed as follows. Firstly, the problem of the inner conflict to sustain an academic autonomy. It is the problem of balancing between high-nosed philosophy with strict theories and the loosely-applied science such as education. Secondly, the lack of practical implications usually raised by the people with empirical and the critical paradigms. Thirdly, the problem of requiring tough and refined writing. And lastly, the problem of technique-oriented research tendency among Qualitative researchers. Conclusion is made that the genuine nature of phenomenological approaches should be found in its original concern for "the things themselves," that awakens our consciousness about the nautre or essence of educational phenomena, in and of itself always and already human phenomena, that is the issue of human becoming.

KCI등재

4교과서 쓰기 체험에 대한 현상학적 연구

저자 : 이혁규 ( Hyuk Kyu Lee )

발행기관 : 한국교육인류학회 간행물 : 교육인류학연구 8권 1호 발행 연도 : 2005 페이지 : pp. 91-124 (3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교과서에 대한 연구는 대단히 많지만 교과서 저자의 집필 체험에 대한 연구는 전혀 없었다. 이 논문의 주된 목적은 교과서 집필 체험을 연구하는 것이다. 교과서 집필 체험을 연구하기 위해서 본 연구는 현상학적인 방법을 사용하였다 구체적으로 여러 번 교과서 집필에 참여하였던 연구자 본인의 체험에 대한 성찰, 여러 다른 집필자들에 대한 현상학적 인터뷰, 그리고 다양한 글쓰기 체험에 대한 글을 리뷰하였다. 이를 통해서 연구자는 교과서 쓰기 체혐의의미를 1) 공적 글쓰기, 내포 독자의 다중성, 그리고 머뭇거렴, 2) 모호한 읽기, 의미의 전유(轉有), 탈주관화의 체험, 3) 교수학적 변환과 이중의 타자되기, 4) 텍스트와 이미지의 구성을 둘러싼 고민이라는 4가지 주제로 정리해 보았다. 그리고 그 체험의 교육적 합의를 전달 신화에 대한 비판, 교육적 글쓰기의 전도될 가치, 체험 연구의 필요성과 연결시켜 논의하였다.


Compared to research on textbooks, not many studies has been done on textbook writing experience. This study look into authors`` textbook writing experience from the perspective of phenomenology. Data from diverse sources including phenomenological interview with textbook authors, book review on book writing experience, and reflections on my own textbook writing experience were gathered to study the authors`` lived experience. Through data analyses, I explored the meaning of textbook writing experience and conceptualized four phenomenological themes on lived experience about textbook writing; 1) characteristics of official writing, multiplicity of connoted readers, and the feeling of hesitation, 2) obscure reading, appropriation of meaning, and experience of desubjectification, 3) didactic transformation and experience of being both teachers and children, 4) concerns on the match between text and image. I drew the following three educational implications from the meaning of textbook writing experience; 1) Critics on transmission myth is needed, 2) Cultural atmosphere that value academic writing more than educational writing should be changed. 3) Research on lived experience is needed.

KCI등재

5학부모운동 참여자들의 갈등과 대응방식에 관한 사례연구

저자 : 이혜숙 ( Hye Suk Lee )

발행기관 : 한국교육인류학회 간행물 : 교육인류학연구 8권 1호 발행 연도 : 2005 페이지 : pp. 125-147 (2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연구는 학부모운동단체에서 활동하는 참여자들의 갈등과 대응방식을 드러내는 데 그 목적이 있다. 이 연구는 우리나라의 대표적 학부모운동단체인 누리학부모회를 사례로 하여 문화기술적 방법으로 이루어졌다. 수집된 자료를 토대로 학부모운동단체에서 활동하는 참여자들이 겪는 게인 갈등을 ``학교 지향``과 ``교육 지향``칸의 갈등으로 분석해 보았다. 자녀를 교육적으로 키워보겠다는 참여자들의 신념은 사회구조적 조건으로 인하여 제약을 받게 되는데, 이런상황에서 참여자들이 취하는 갈둥 대응방식이 ``비판적 수용``이다. 그러나 참여자들은 현실의 모순을 간파하고 비판적으로 수용하여 학원을 보내지만 자녀들에게 문화 체험 활동의 기회를 마련하고자 한다, 이러한 대응방식이 ``대안적 선택`` 전략이다 이 연구를 통해, 학부모운동 참여자들은 지배적인 기존 관행을 거부하고 자녀를 교육다운 교육을 할 수 있는 방식을 모색하는 존재라는 것을 알 수 있다. 참여자들은 기존 자녀 교육 관행과 교육현실에 적웅하고 무조건 수용하기 보다 그에 대해 문제제기하고 다른 방도를 모색한다 이런 과정에서 갈등이 일어나는 것으로 볼 수 있다. 이 연구는 학부모운동에 참여하는 학부모를 왜곡된 교육열의 주도세력 또는 왜곡된 교육현실의 희생자로 보는 관점에서 벗어나 주체적인 존재로 볼 수 있게 한다.


This study aims to reveal conflicts in which participants take part in parent movement. And this study aims to investigate strategies that they cope with those. To achieve these aims, with a case of ``Nurihakbumohoe'(Nuri parent association) that was inaugurated in 1989, I performed ethnographic participation observation and Interview as a research method'  They undergo conflicts in practicing parent movement. I anaIysed the personal conflict between "the orientation to credentials" and "the orientation to the education", This conflict comes about in the context of the credential society which puts heavy pressure on participants. Under these conditions, they receive the reality and they allow their children to attend the private academy. But they penetrate the inconsistency of the credential society, Also, they would choose diverse cultural experiences rather than let their children take excessive lessons. This can be called "the alternative choice", which means supplementing or substituting schooling.  From the result of this study, 1 can see that they reject the dominant practice of ordinary parents and search for a reformati ve way to a better education. The fact they conflict in the course of posing problems and investigating another way to educate, means that they do not adapt passively to a given situation but reflect persistently.

KCI등재

6사이버 수업 상호작용에 대한 시계열적 분석: K사이버대학을 중심으로

저자 : 정민승 ( Min Seung Jung )

발행기관 : 한국교육인류학회 간행물 : 교육인류학연구 8권 1호 발행 연도 : 2005 페이지 : pp. 149-171 (2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사이버 교육은 연대연 교육의 암묵적 영역을 가시화한다. 모방하기 어려운 것이라 여겨졌던 교사의 학생에 대한 장악력이나 전달력의 노하우까지도 사이버에서는 '교수설계'의 과정을 통해 드러내고자 한다. 이련 첩에서, 사이버교육은 면대면 교육에 녹아들어 있던 가르침과 배움의 영역을 전면화하여 분석하고자 하는 경향성올 가진다. 예컨대, 교사와 학생, 학생과 학생, 학생과 교육내 용간의 '상호작용'의 중요성은 원격교육론의 기본적 지식을 구성하지만, 그 범주는 면대면 상황과 크게 다르지 않다. 이런 점에서 사이버 수업에 대한 분석 은 연대연 수업의 비분절적 영역들을 새롭게 조명할 수 있도록 해준다. 이 연구는, 기존의 행위주체별 상호작용에 더하여 시간 축에 따른 집합적 상호작용 이라는 틀로 사이버 수업을 분석함으로써 사이버 수업에 대한 새로운 분석시각을 제안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상호작용주체와 시계열적 흐름을 두 축으로 삼아 활동을 분석하면, 몇가지 유의미한 활동에 대한 제안이 제시될 수 있다. 예컨대, 현재 학습활동의 중심 축은 수엽형성적 활동에서는 학습자와 학습자간의 상호작용이, 수업활동에서 는 학습자와 컨텐츠간, 수업보강적 차원에서는 교육자와 학습자간의 상호작용 이 주축을 이루고 있다. 이는 역으로 다차원적 학습지원을 위해 필요한 영역을 알려준다. 예컨대 수엽형성적 활동에 교수자가 할 수 있는 역할이라던가 사이버 문화화를 위한 사전 교육프로그램등의 제공은 학습자가 보다 개방적으로 수업에 입할 수 있도록 돕는 장치가 될 수 있으며, 수업 보강적 차원에서 스터디 팀의 활용은 기존의 학습자료 공유를 넘어서서 유비쿼터스 학습을 가 능하게 해주는 단위가 될 수 있다.


Cyber-communication has great potential on educational interaction. It visualize the dimension of tacit interaction of face-to-face education. That is the reason why professionals of educational technology emphasize instructional design of cyber-c1ass. Up to now, the course designers of cyber-education have based on Moore's theory. The subjects of interaction divided into three part : student-student, student-teacher. student-contents.  This study reveals the process of interaction descriptively for analysis of group dynamics, As class goes by, students make different situation which can be data for instruction. For example, student-student interaction appear frequently during c1ass-fonnation goes on while student-teacher interaction generates supplementary lecture. It means the analysis of subject-centered interaction can be fill up with sequence of online class. There is little attention for caring student to copy with difficulties of technologies in student-teacher interaction before class is open. Student-contents interaction needs more consideration of reinforcement after class. Those attempts helps students to study ubiquitously.

1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