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논문

Data Report>이슈논문

이슈 키워드 논문 TOP10

이슈논문
| | | | 다운로드

KCI등재

1가상자산에 대한 소득세 과세를 위한 입법론적 고찰

저자 : 장기용 ( Jang Ki Yong )

발행기관 : 한국세무회계학회 간행물 : 세무회계연구 64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71-97 (2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연구목적] 본 연구에서는 사업성이 없는 개인이 가상자산을 거래하여 차익이 발생한 경우 양도소득보다는 기타소득으로 과세하는 것이 현실적으로 바람직함을 주장하고 이에 따른 입법적인 개선사항을 제시하고자 하였다. [연구방법] 연구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본 연구는 국내외 발행 학술지 자료 등을 통한 문헌조사를 실시하고, 비트코인 등 가상자산 거래에 따른 소득세과세제도에 대한 정보는 각국의 과세관청, 한국조세재정연구원, 그리고 법제처의 자료를 참조하였다. [연구결과] 연구의 주요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거주자와 비거주자의 가상자산 거래차익을 기타소득으로 과세하기 위해서는 현행 소득세법령을 개정하여 과세대상을 추가하거나 유형별 포괄주의 과세방식을 도입할 필요가 있다. 둘째, 가상자산거래에 대한 기타소득금액의 계산시 총수입금액의 60%와 실제 발생한 필요경비 중 큰 금액을 공제하도록 한다. 결손금은 당해 과세기간의 기타소득금액을 한도로 공제를 허용하고, 미공제된 이월결손금은 10년간 이월하여 기타소득금액에서 공제할 수 있도록 한다. 셋째, 가상자산의 보유기간이 1년 이상인 자의 거래차익에 대해서는 소득세를 비과세하고 가상자산 거래차익이 거래건별로 50만원 이하인 경우에는 소득세를 과세하지 않도록 한다. 넷째, 재화·서비스를 구매하면서 가상자산으로 결제한 경우에는 재화·서비스의 판매업자에게 현금영수증을 의무적으로 발급하도록 하여 과세자료를 확보하는 것이 필요하다. 다섯째, 해외 가상화폐거래소에 가상자산을 보유한 거주자 및 내국법인의 조세회피를 차단하기 위해 현행 국제조세 조정에 관한 법률상의 해외금융계좌 신고의무규정을 보완할 필요가 있다. [연구의 시사점] 본 연구의 결과가 가상자산 거래차익에 대한 소득세 과세를 위한 입법적 개선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Purpose] In this study, we tried to argue that it is realistically desirable to tax with other income rather than capital gains when individuals with no business have a profit by trading virtual assets, and to present legislative improvements. [Methodology] To achieve research objective, this study conducted a literature search through domestic and foreign published journal data. [Findings] The main results of the study are as follows. First, in order to tax resident and non-resident’s transactional profits on virtual assets with other income, the current income tax law that regulates the taxable scope of other income are amended to add taxable objects or to include comprehensive system by type, such as interest, dividends, and business income. Second, when calculating the amount of other income for the transaction of a virtual asset, the greater of 60% of the total revenue and the necessary expenses actually incurred is deducted. The deficit allows the deduction of the amount of other income for the taxable period to the limit, and the undeducted carryover deficit is carried over for 10 years so that it can be deducted from the amount of other income. Third, if the holding period of the virtual asset is more than one year, or if the transaction profit of the virtual asset is less than 500,000 won per transaction, do not tax by applying tax threshold. Fourth, when purchasing goods/services and making payments with virtual assets, it is necessary to secure taxation data by compulsory issuance of cash receipts to sellers of goods/services. Fifth, in order to prevent tax evasion by residents and domestic corporations who hold virtual assets on foreign cryptocurrency exchanges, it is necessary to supplement the provisions of the reporting obligations of overseas financial accounts under the Law for the Coordination of International Tax Affairs. [Implications] It is expected that the results of this study will contribute to the legislative improvement for the taxation of income tax on virtual asset transaction gains.

KCI등재

2블록체인 합의 알고리즘과 암호화폐의 법적 쟁점

저자 : 권오훈 ( Kwon O-hoon )

발행기관 : 건국대학교 법학연구소 간행물 : 일감법학 45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3-29 (2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최초의 암호화폐인 비트코인이 발행된 이후 각종 암호화폐가 범람하면서, 각 국가는 일반적으로 금융당국을 통해 암호화폐를 규제하여 왔다. 즉, 만약 암호화폐가 증권에 해당한다면 비록 암호화폐의 외관을 지닌다 하더라도, 증권의 정의에 부합한다면, 증권과 관련한 각종 규제를 지켜야 한다는 것이다. 이러한 배경에서 암호화폐가 증권에 해당하는지에 대한 논의는 있어왔으나, 블록체인 합의 알고리즘(Blockchain Consensus Algorithm)에 따라 증권 여부가 달라지는지에 대해서는 논의는 불충분하다고 보인다. 암호화폐 전반적인 검토와 더불어, 블록체인 합의 알고리즘의 차이에 따라 각 블록체인에서 신규 암호화폐를 수령하는 방식이 다르다는 점에 주목해야 한다. 특히 미국 증권거래위원회는 ICO 토큰에 대해서는 과징금을 부과하는 결정을 내리면서도, ICO 이후 탈 중앙화된 블록체인으로 변하는 과정에 있는 블록체인 상 암호화폐에 대해서는 침묵을 하고 있다. 미국에서 전통적으로 증권 여부를 판단하는 데 활용했던 Howey 판결의 요건들이 암호화폐에 이르러서는 보다 복잡한 해석을 필요로 하게 되었다. 본고에서는 우선 블록체인 합의 알고리즘 중 대표적인 방식인 PoW(Proof of Work), PoS(Proof of Stake), DPoS(Delegated Proof of Stake)의 모습을 규정하고, 각각의 합의 알고리즘이 미국 증권법 상 Howey 테스트에 어떻게 적용되는지를 살펴본다. 나아가 국내 자본시장법 상 금융투자상품의 요건에 각각의 합의 알고리즘으로 발행되는 암호화폐가 어떻게 포섭되는지 논의한다. 진입 및 영업 규제의 강도가 상대적으로 높은 법규인 자본시장법과 암호화폐와의 관계를 고찰함으로써, 향후 블록체인 및 암호화폐 시장 참여자들의 규제 예측가능성을 높이고자 한다. 우리 정부도 미국 SEC의 암호화폐의 증권 판단 가이드라인과 사례를 참고하여, 시장의 혼란을 최소화하는 정책을 펼치는 방안이 바람직하다.


Since Bitcoin, the first cryptocurrency, was issued, countries have generally regulated cryptocurrency through financial authorities. In other words, should certain characteristics of cryptocurrency conform to the definition of securities, various regulations on securities would be imposed, even if they are categorized as cryptocurrency. Given such interpretations, there have been discussions on whether cryptocurrency are securities in general. However, discussion on whether various types of blockchain consensus algorithm changes the status of securities appears insufficient. It should be noted that, in addition to the overall review of cryptocurrency, the different blockchain consensus algorithms differ in how new cryptocurrency is issued to the participants. It should be noted that the U.S. Securities and Exchange Commission(SEC) has decided to impose fines on ICO tokens but has remained silent on cryptocurrency issued on a fully decentralized blockchain. A developed blockchain after an ICO shall often transform to a decentralized blockchain. The requirements of SEC v. Howey, traditionally used to determine securities in the United States, have led to more complex interpretations when it comes to cryptocurrency. This paper first defines the typical blockchain consensus algorithms such as PoW(Proof of Work), Proof of Stake(PoS), and Dedicated Proof of Stake(DPoS), and how each algorithm is applied to the Howey test under U.S. Securities Act. Furthermore, the paper will discuss how cryptocurrency issued under the Korean Capital Market Act will be interpreted, whether cryptocurrency shall be regarded as Financial Investment Product. By examining the strong regulations of the Capital Market Act and its relationship with the cryptocurrency, participants in the blockchain and cryptocurrency markets shall have a better prediction on the regulations. The Korean government is also advised to implement guidelines to minimize confusion in the market by referring to the SEC’s guidelines and examples of securities judgment in cryptocurrency.

KCI등재

3블록체인 기반 암호화폐 도입이 카지노 이용의도에 미치는 영향

저자 : 이사희 ( Lee Sa-hee ) , 윤지환 ( Yoon Ji-hwan )

발행기관 : 한국관광학회 간행물 : 관광학연구 44권 5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61-179 (19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중국은 전체 비트코인 채굴량의 50% 이상을 차지하며 우리나라 관광객과 카지노 입장객 1위에 달한다. 또한 최근 암호화폐는 카지노의 주요 논제 중 하나인 결제수단의 일원화, 안전이 보장되면서 편리하고 빠른 환전거래 등이 가능하여 해외 카지노에서는 이미 도입을 시도하고 있다. 이에 따라, 이 연구는 향후 암호화폐의 영향력이 기대되는 관광산업의 한 분야인 카지노에서 암호화폐 도입 시 나타나게 될 이용자들의 의사결정과정을 보다 심층적으로 이해하고자 진행되었다. 구체적으로 이용자들이 암호화폐가 도입된 카지노 이용에 대한 결정을 내리기까지의 과정을 TAM과 TPB의 결합모델을 기반으로 규명하고자 하였다. 설문조사는 카지노 이용경험이 있는 중국인을 대상으로 진행되었으며, 최종적으로 수집된 315개의 설문자료에 대한 구조방정식 분석을 실시하였다. 분석결과, TAM과 TPB의 결합모델을 구성하는 변수 중 암호화폐가 도입된 카지노에 대한 개인의 태도에 인지된 용이성과 유용성이 유의미한 영향을 미치며, 결국 카지노 이용의도에까지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인지된 행동통제 또한 카지노 이용의도에 유의미한 영향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으나 주관적 규범은 카지노 이용의도에 유의한 영향을 미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로 보아, 암호화폐 카지노의 성공적 도입을 위해선 누구나 쉽고 빠르게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되어야 하며, 이용자들의 주체성을 고려한 인프라 구축이 필요하다고 할 수 있다.


China occupies over 50% of total bitcoin mining output and ranks no. 1 in the number of tourists to Korea and casino visitors. When it comes to the recent Crypto-currency, casinos overseas already attempted to introduce crypto-currency due to the convenience associated with payment, safety, and quicker money exchange. Accordingly this study was conducted to understand more deeply the decision making process among users when Crypto-currency is introduced into casino. Casino is considered one of the fields in the tourism industry where Crypto-currency’s influence is expected in the future. Specifically using the TAM and TPB combined model. we aimed to identify the process of users’ decision making to use the casino that introduced the Crypto-currency. A total of 315 surveys from Chinese who had experience of visiting casino were used in this study. Data were analyzed using structural equation modeling. As a result of analysis, it appeared that among the variables that constituted the TAM and TPB combined model, individual’s perceived easiness and usefulness toward the casino that introduced the Crypto-currency had a significant impact, which eventually had an impact on the intention to use casino. It also appeared that perceived behavior control had a significant impact on the intention to use casino, but subjective norm did not have a significant impact on the intention to use casino. To successfully introduce Crypto-currency into casinos, there is a need to create an environment for anyone to easily and quickly use the casino. Furthermore establishing the infrastructure considering the subjectivity of users is also needed.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currency cannot escape from the exchange method based on the centralized management system, and all the anonymous participants share the ownership and transaction information of money in the form of block chain. The block chain is mainly known as the underlying technology of bit coin, but it is attracting attention as one of the innovative new technologies having much usefulness in various fields. The problem is that various crimes are occurring using the anonymity and transnational nature of crypto currency. Thus, various crimes that exploit the positive aspects of crypto currency have been increasing, and it is expected that crime related to crypto currency will continue to increase due to the high interest in various crypto currency including bit coin in the world. Although it is important to formulate legislation on crypto currency crime, it is necessary to examine whether there is an inseparable relationship between the recent debate on the development of crypto currency techniques and block chain technology. If the block chain technology is useful technology and development in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era, if the crypto currency is an indispensable factor for the development of the block chain technology, it is necessary to recognize the existence of the cryptographic currency. But if not, regulation on crypto currency needs to be more aggressive. When regulating crypto currency, it is necessary to first identify its legal nature. This is because the right criminal policy measures can be suggested. Anyway, during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era, the use of digital devices will increase more and the importance of digital evidence will increase accordingly. The use of block chain technology to secure or strengthen the integrity of digital evidence should also be discussed in terms of criminal policy.

KCI등재

5중국 법원의 암호화된 가상통화에 대한 인정 및 관련 판례 연구

저자 : 우로평 ( Yu Luping ) , 제혜금 ( Zhu Huiqin )

발행기관 : 경상대학교 법학연구소 간행물 : 법학연구 28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59-171 (1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중앙은행이 발행하는 디지털머니와는 달리 암호화된 가상화폐는 개발자가 발행하고 통제하며 정부규제를 받지 않으며, 한 가상 커뮤니티의 구성원 간에 유통되는 암호기술을 적용해 암호화한 개인이 발행하는 디지털화폐이다. 최근 몇 년 암호화 가상화폐가 세계적으로 화제가 되고 있으며 투자, 매매, 암호화 가상화폐 발행을 하는 개인이나 조직도 점점 늘어나고 있지만, 암호화된 가상화폐에 대한 국가의 법적 인정, 규제 및 보호는 서로 다르다. 이런 현실에서 암호화된 가상화폐에 대한 중국 법원의 시각에 대한 연구는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 중국 법원은 암호화된 가상화폐에 관한 재판문건 507건을 연구한 결과 암호화된 가상화폐의 적정성 및 법적 보호 여부 등에 대한 일치성이 없어 같은 판례에서 상반된 판결을 내린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같은 상황은 중국인민은행이 발행한 ‘기호화폐 발행에 대비한 융자 리스크에 관한 공고'와 ‘비트코인 리스크에 대한 통지'와 밀접한 관련이 있다. 법적인 법규가 암호화된 가상화폐의 개념, 보호 등에 대해 구체적으로 규정하지 않은 경우, 인민은행의 기호화폐 발행 융자와 비트코인 환전에 대한 금지 규정은 암호화된 가상화폐 거래에 대한 법원의 관점의 실천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며, 이로 인해 암호화된 가상화폐는 중국 사법의 실천에서 법적 보호를 받기 어려운 부정적인 결과를 초래한다.


Different from the digital currency issued by the central bank, cryptographic virtual currencies is a kind of private digital currency which is issued and controlled by developers, not supervised by the government, and circulated among members of a virtual community, and encrypted by cryptography technology. In recent years, cryptographic virtual currencies has aroused heated discussion all over the world. There are more and more individuals or organizations investing, buying, selling and issuing cryptographic virtual currencies, but the legal recognition, supervision and protection of cryptographic virtual currencies are different in each country. Based on this reality, it is of great significance to study the views and attitudes of Chinese courts towards cryptographic virtual currencies. It is not difficult to find out from the research of 507 judgment documents related to cryptographic virtual currencies in Chinese courts that there is a lack of consistency in the qualitative and legal protection and there is a reverse judgment in the same case. The reason for this is closely related to the《Notice on Preventing Financing Risk of Token Issuance 》and the 《Notice on Preventing Bitcoin Risks》 by the People's Bank of China. In the laws and regulations for the encryption of the concept of virtual currency, protection do not make specific provision, the People's Bank of scrip issue of finance and currency exchange prohibitive provisions directly influenced the court attitude to encrypted virtual currency trading point of view, leading to the encrypted virtual currency in the judicial practice in China is difficult to get legal protection of negative consequenc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분산원장 기술은 개인키-공개키 방식의 암호화기술, P2P 컴퓨터 네트워크, 블록체인 기술이 복합적으로 결합되어 있는 융합기술적 특징을 가지고 있다. 본고에서는 ICT 분야의 다양한 기술을 복합적으로 결합한 분산원장기술을, P2P기술, 해시코드 암호화 기술, 블록체인의 형성 등 분산원장기술을 구성하는 세부 기술요소별로 파악하고, 이러한 기술적 본질의 이해를 바탕으로, 이로부터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법적 쟁점에 관하여 가상화폐 등의 거래수단의 관점, 문서 등 자료의 원본성 담보기술의 관점 및 분산원장이 네트워크상 구현되는 기술적 특징에 따른 법적 효과의 관점 등으로부터 분산원장 기술이 가지는 법적 문제에 관하여 검토하였다. 특히 분산원장이 네트워크상 구현된다는 점에 기초하여, 특허법상 발명의 성립성, 발명의 진보성, 분산실시에 따른 특허권 및 저작권 침해의 관점에서도 논의 하였다. 분산원장 기술은 현재 논란의 대상이 되는 가상화폐의 발행뿐만 아니라 문서의 원본성 담보 및 컴퓨터프로그램을 통하여 계약을 자동적으로 체결하고 이행하는 스마트 계약의 관점에서 많은 발전 가능성이 기대되므로 계속적인 연구가 기대된다.


Distributed ledger technology has a characteristics of convergence technology that combines private key-public key encryption technology, P2P computer network, and blockchain technology. In this paper, we first try to identify the technical aspects of distributed ledger technology that combines various technologies in the ICT field by detailing technical elements that make up the distributed ledger technology such as P2P network, hash code encryption, and blockchain formation technology. Based on the understanding of the technology, various legal issues resulting from these technical features were discussed. The legal issues were reviewed from the perspective of transaction means such as cryptocurrency, originality guarantee technology of documents, and the legal effects of distributed ledgers on the P2P network. In addition, based on the fact that distributed ledgers are implemented on P2P computer network, discussions were also made in terms of the subject matter patentability of the invention under the Patent Law, the inventive-step of the invention, and the infringement of patent rights and copyrights. Since distributed ledger technology is expected to develop further especially in the aspects of smart contracts that automatically implement contracts as well as document originality guarantee technology, further ongoing research should be needed.

KCI등재

7미국의 가상화폐에 대한 과세제도와 그 시사점

저자 : 최정희 ( Jeonghee Choi )

발행기관 : 이화여자대학교 법학연구소 간행물 : 법학논집 25권 2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65-98 (3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4차 산업혁명 시대, 그 중 디지털 혁명으로 인하여 사회·경제 전반에는 많은 새로운 기술과 경제현상들이 나타나고 있고, 그 중 비트코인과 같은 가상화폐는 사회, 금융, 경제 전반으로 많은 영향을 끼쳤다. 이와 더불어 가상화폐에 대한 과세문제도 전세계적으로 이슈가 되어, 각 국가들이 과세를 시작하였다. 우리나라의 경우에도 많은 논의 끝에 세법개정안에 가상자산을 양도·교환·대여함으로써 발생하는 소득을 기타 소득으로 과세하고 20%의 세율을 적용하여 분리과세는 제도가 세법개정안에 도입되어 2020년 12월 2일 국회본회의를 통과하였고, 2021년 10월부터 과세할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가상화폐에 대한 과세는 우리나라에서 이제 개정안에 도입되어 과세를 시작하는 단계이기 때문에 아직 입법이 되지 않은 부분도 있고, 과세를 시작한 후 앞으로 많은 문제점들이 발행할 수 있다. 이러한 발생가능한 문제점들에 대한 해결책을 모색하기 위해서는 이미 가상화폐에 대하여 과세방향을 정하고, 가상화폐 관련 소득이 발생할 수 있는 가능한 모든 경우를 상정하여 과세를 하고 있는 미국의 가상화폐 과세제도에 대한 연구는 매우 의의가 있다고 할 수 있다. 그래서 이 논문은 가상화폐 과세에 관한 우리나라 세법개정안과 미국의 과세제도를 고찰하고 다음과 같은 시사점을 도출하였다. 첫째, 가상화폐의 양도로부터 발생하는 소득은 그 양도소득 대상으로서의 성격이 강하기 때문에 양도소득과 기타소득의 취지 및 성격이 비추어 소득세법상 양도소득으로 과세하는 것이 더 적절하다. 둘째, 가상화폐 채굴에 관하여 비사업적 채굴과 사업적 채굴로 구분하고, 사업적 채굴의 경우 소득세법 상 정보통신업에서 발생하는 소득으로 분류하여 과세하고, 비사업적 채굴의 경우 일정 금액 이상은 사업소득으로 의제하고, 그에 미달하는 소득은 기타소득으로 과세할 필요가 있다. 셋째, 가상화폐로 보수를 지급받는 경우에는 받는 자의 소득세법상 지위에 따라 근로소득, 사업소득, 기타소득으로 과세하고, 소득의 평가에 대해서는 부가가치세법 금전외의 대가를 받는 경우에는 공급한 재화 또는 용역의 시가로 평가하는 규정을 준용할 필요가 있다. 마지막으로, 하드포크나 에어드랍으로 인하여 받은 가상화폐의 경우에는 결국 이를 최종적으로 매매 또는 교환할 때 과세가 이루어지므로 기타소득으로 과세가 가능하다. 다만, 납세자의 이해를 돕기위하여 이에 대한 행정적 지침을 발행할 필요가 있다.


The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especially, digital revolution has generated a lot of new technologies and economic phenomena in whole society and economy and, among them, the virtual currency such as bitcoin has a great effect on society, finance, economy nowadays. A taxation on an incomes derived from virtual currencies has become a main issue worldwide, and, therefore, each country starts to tax on income from transaction involved virtual currencies. In 2020, Korea introduced a bill regarding new tax rules on virtual property, in which the income derived from a transfer, exchange or lending of a virtual property is taxed as other income in Income Tax Act by applying 20% tax rate separately from other income. It is the beginning of taxation of virtual currencies in Korea, therefore there would be incomplete or problems could be found. To cope with these problems, it is necessary to study the tax treatment of virtual currencies in other countries. Since 2014, the U.S. has classified a virtual currency as a property, and imposed the capital gain tax on the income arising from transfer or exchange of a virtual currency. Further, Internal Revenue Service has published guidances like FAQs or Revenue Ruling 2019-24 to help taxpayers. In this regard, it is helpful to study the U.S. tax system for virtual currencies to draw some meaningful implications to the Korean system. This article does a comparative study between the U.S. taxation on virtual currencies and the Korean one and draw some implications as follows: Firstly, it would be better to tax incomes from transactions of virtual properties as capital gain not other income in considering the aim and the nature of capital gain and other income of Income Tax Act. Secondly, as for the mining of a virtual currency, it is necessary to classify a taxpayer as a hobby miner and a business miner. In case of a business miner, any mining business is likely to belong to the information communication business in KSIC, and therefore, it may be taxed as a business income in Income Tax Act without any amendment of law. As for a hobby miner, if the hobby miner earns incomes more than a certain amount, for instance $400 in U.S., his/her income should be deemed as a business income, and if a hobby miner’s does not amount to the certain amount, he/she is liable to tax as other income. Thirdly, in case where a taxpayer is paid with virtual currencies, the payment can be classified as a wage and salary income, a business income, or an other income according to the taxpayers status for the income tax purpose, and the provision of the Value Added Tax Act for the evaluation of the non-monetary payment can be applied to the evaluation of the virtual currency payment Lastly, it is appropriate to tax virtual currencies received by hard fork or airdrop as an other income in Income Tax Act as provided in 2020 bill. However, it would be great to publish some administrative notice to help taxpayers.

KCI등재

8블록체인을 위한 믹스 기반 분산화된 익명 거래

저자 : 이윤호 ( Yun-ho Lee )

발행기관 : 한국인터넷정보학회 간행물 : 인터넷정보학회논문지 21권 6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51-56 (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기존 화폐가 은행과 같은 신뢰할 수 있는 중앙기관에 의존하는 것과 달리 비트코인을 비롯한 암호화폐는 탈중앙화, 분산화 및 P2P의 특성을 갖는다. 암호화폐에서 거래는 모든 참여자가 확인할 수 있도록 투명하게 분산 저장되며 공개되지만, 이미 저장된 거래 내역의 위변조는 사실상 불가능한 특징이 있다. 흔히 암호화폐도 기존 화폐와 같이 익명성을 갖는 것으로 생각하지만, 암호화폐는 익명성이 아닌 가명성을 제공한다. 이런 이유로 익명성을 보장하기 위한 다양한 연구가 진행되고 있으며, 믹스를 기반으로 한 익명성 보장도 그중 하나이다. 본 논문에서는 믹스를 기반으로 한 기존 익명성 보장 기법을 살펴보고 효율성을 개선한 하이브리드 믹스 기법을 제안한다.


Cryptocurrencies, including Bitcoin, has decentralization, distribution and P2P properties unlike traditional currencies relies on trusted central party such as banks. All transactions are stored transparently and distributively, hence all participants can check the details of those transactions. Due to the properties of cryptographic hash function, deletion or modification of the stored transations is computationally not possible. However, cryptocurrencies only provide pseudonymity, not anonymity, which is provided by traditional currencies. Therefore many researches were conducted to provide anonymity to cryptocurrencies such as mix-based methods. In this paper, I will propose more efficient hybrid mix-based method for anonymity than previous mix-based one.

KCI등재

9가상화폐의 압수・수색과 증거능력의 문제

저자 : 선종수 ( Sun Jong-soo )

발행기관 : 한국비교형사법학회 간행물 : 비교형사법연구 21권 4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307-331 (25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가상화폐는 블록체인 상에 공개키를 기반으로 주소정보만 공개되어 있으므로 해당 주소의 소유자가 누구인지 쉽게 확인할 수 없다. 이로 인하여 가상화폐는 범죄수익 창출의 새로운 창구로 활용되고 있지만, 현행법에서 이를 적절하게 규율할 수 있는 방법도 전무하다. 수사기관은 다양한 수사기법을 통하여 가상화폐의 불법적 거래흐름을 추적하고 있다. 이러한 과정에서 압수·수색의 적법성의 문제, 가상화폐 압수 이후 증거로 사용할 경우 이를 입증하는 문제 등 다양한 문제에 봉착하게 된다. 이러한 문제의 출발은 가상화폐는 기존의 방식과는 다르며, 특수성을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이를 추적하고 입증하는 것은 전문성을 지녀야 하며, 증거로 사용하기 위해서는 동일성을 유지해야 한다. 가상화폐 거래를 위해 생성한 개인지갑의 성격을 어떻게 볼 것인지에 따라 가상화폐를 압수·수색할 때 그 근거법률은 무엇이며, 근거가 된 법률에 규정된 사항을 가상화폐 압수·수색에 그대로 적용할 수 있는지 파악할 수 있다. 가상화폐는 추적에서부터 압수 그리고 압수이후 관리와 처분에 있어서 다양한 문제점을 노출하고 있다. 수사기관이 어렵게 불법적인 가상화폐 거래흐름을 추적하고, 압수수색을 통하여 압수하였지만, 이를 뒷받침할 만한 법률의 규정이 없다면 허무하다 못해 수사기관의 수사의지를 상실케 할 것이다. 가상화폐가 피의자의 개인 컴퓨터에 저장된 경우라면 형사소송법상 디지털 정보로 보아 압수·수색절차를 진행하고 그에 따라 처리하면 된다. 그러나 가상화폐의 특성상 그러하지 않은 경우가 대부분일 것이다. 이러한 경우에도 디지털 정보와 유사하다고 해석하고 압수·수색절차를 진행하여야 한다. 현행 형사소송법에 규정된 디지털 정보 관련 규정은 지금의 상황을 전혀 예상하지 못한 상태에서 입안된 것이다. 따라서 이러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지금부터 깊이 있는 논의가 필요하며, 새로운 입법을 통해 문제점을 해결해야 할 것이다.


As for virtual currency, only its address information is open based on the public key on blockchain, so it's difficult to find out who owns the address. Because of this reason, virtual currency is being used as a new channel to create proceeds of crime, but there's no way to regulate it properly in the current law. Investigation agencies are tracking the flow of the illegal transaction of virtual currency with different investigation techniques. In this process, they come to face a variety of problems, such as the legitimacy of confiscation and search, and verification with virtual currency confiscated and used as a proof. These problems are from virtual currency's differences from existing ones and its distinctiveness. Accordingly, expertise is demanded for its tracking and proving, and its identity should be maintained in order to be used as an evidence. Depending on what characters an individual's wallet created for the transaction with virtual currency seems to have, it can be examined which laws become the ground for the confiscation of and search for virtual currency and whether the regulations in the foundational law can be directly applied to the confiscation and search of virtual currency or not. Diverse problems are being revealed in the tracking, confiscation, and management and disposal of virtual currency. Even when investigation agencies manage to track the illegal flow of transactions with virtual currency and impound it through search and confiscation, if there's no legal regulations to support it, it brings about not only futility but also discouragement of investigation agencies from having any will to investigate.

KCI등재

10가상자산 비트코인은 화폐인가, 자산인가?

저자 : 김홍배 ( Hong-bae Kim )

발행기관 : 한국금융공학회 간행물 : 금융공학연구 19권 4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33-64 (3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비트코인 수요 관련 국내 데이터의 부재로 실증분석보다는 해외 연구에 기초하여 비트코인의 본질(화폐 vs. 자산)을 검토하였고, 자산 포트폴리오에서 비트코인의 금융자산으로서 기능(투기, 분산, 헤징, 안전자산)에 대해서 살펴보고자 한다. 본 연구의 내용을 정리하면 다음과 같다. 우선, 비트코인에 대한 화폐로서의 위상 부여에 있어서 화폐로서의 기본적 기능 부족을 이유로 화폐로 인정할 수 없다는 연구도 있지만, 향후 비트코인이 화폐로서 발전할 가능성을 제시하는 연구도 다수 있다. 비트코인의 화폐화를 위해서는 지불결제수단으로 채택 확산, 법제도 확립, 국가 간 협정 등의 과제를 두고 있다. 한편, 자산 포트폴리오 관점에서의 첫째, 비트코인을 화폐로서 인정하기를 거부하는 연구들은 비트코인을 높은 변동성을 가진 수익추구의 투기적 자산으로 분류한다. 둘째, 자산 포트폴리오 측면에서 비트코인은 타 자산과의 상관관계에 있어 분산기능을 갖추고 있는 것으로 인식한다. 셋째, 경제 불확실성 지수들이 급변하는 시장변동성에 대해 비트코인이 헤지 기능을 갖는 것으로 인식한다. 마지막으로, 비트코인이 금과 같은 진화과정을 거치고 있지만 금과 같은 안전자산으로서의 기능은 부족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상의 연구결과들을 볼 때 자산으로서 비트코인의 특성은 통화, 원자재, 주식의 금융자산 특성과 상호 배타적이지 않으며, 이러한 특성은 자산 포트폴리오 내에서 분산과 헤지의 다중적 금융자산 기능을 수행할 수 있음을 의미한다.


Bitcoin has attracted a lot of attention due mainly to the drastic price surge it has experienced over the last few years. This increase in prices has been accompanied by a huge rise in volatility, which has fueled a debate about the financial nature of Bitcoin. This paper analyzes the demand for Bitcoin in order to shed light on its financial nature of whether it is a currency or an asset. I first scrutinize the economics of Bitcoin from evidencing its shortcomings as a currency to fulfill the functions of money. In addition, I theorize about the possibility of Bitcoin becoming a world reserve currency from the perspectives of macroeconomic stability by comparing with gold standards. In a second part, I perform a theoretical classifications of factors to demand for Bitcoin whether It stems from Bitcoin’s utility as a speculative asset, a safe-haven commodity, or as diversification benefits asset. Bitcoin is not only still in the process of being monetized but It should also be noted that these three categories(currency, commodity and financial asset) are not mutually exclusive. For instance, gold is commodity that was once used as the world reserve currency and is today considered a safe-haven asset by many investors. In the same way, Bitcoin might be perceived and thus employed by investors for different purposes.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