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논문

Data Report>이슈논문

이슈 키워드 논문 TOP10

이슈논문
| | | | 다운로드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키워드 보기
초록보기

KCI등재

24차 산업혁명 분야 중국 혁신 기업의 성장요인 분석 : 센스타임, 바이트댄스, DJI를 중심으로

저자 : 백서인 ( Baek Seoin ) , 손은정 ( Son Eun Jeong ) , 김지은 ( Kim Jieun )

발행기관 : 한국기업경영학회(구 한국동림경영학회) 간행물 : 기업경영연구(구 동림경영연구) 89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75-100 (26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중국은 2015년부터 본격적으로 ‘혁신창업’을 지원한 결과 2019년 기준 미국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유니콘을 배출하며, 혁신 국가로써의 면모를 자랑하고 있다. 우수한 기술력과 인적자원을 보유하고 있음에도 혁신적인 스타트업의 탄생이 상대적으로 저조한 한국은 중국 혁신 스타트업들의 성공 요인에 대한 심도 있는 분석을 통해 한국형 혁신 기업 육성 전략을 수립할 필요가 있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생태계적 관점에서 혁신 스타트업의 성장에 복합적으로 영향을 미치는 기업 내·외부의 다양한 요인들(기업 개요, 주요 성과, 창업의 배경 및 과정, 비즈니스 모델, 성공 및 애로 요인)을 분석했다. 특히, 중국의 여러 유니콘 중에서도 4차 산업혁명 분야에서 세계적인 경쟁력을 갖춘 혁신 기업 3개(센스타임, 바이트댄스, DJI)를 중점적으로 분석했다. 연구 결과, 중국의 혁신 기업들은 인공지능과 첨단기술을 활용하여 명확한 시장수요를 파악하고 문제 해결을 통해 가치를 실현하는 역량이 뛰어났다. 정부차원에서는 규제완화와 창업, 스케일 업 지원이 통합적으로 실행되면서 혁신 기업의 탄생과 성장이 가능했다. 이외에도 금융 제도, 펀드 구축, 인재 정책이 혁신기업의 성공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 것으로 나타났다.


This study aims to analyze the success factors of China's innovative start-ups. In 2015, China launched a new and intensive start-up promotion policy to foster ‘innovative start-ups’, which led China to become a country that has the second-largest number of unicorns in 2019, after the United States. Thus, beyond simply increasing in the number of new start-up businesses, China now has high national innovation capabilities and has power to influence the market. On the contrary, despite the high technological capabilities and human resources, Korea’s performance level of innovative start-up policy is weak. Thus, it is essential to identify the factors contributing towards the rapid success of Chinese innovative start-ups and come up with new solutions to take a leap forward. From an ecological perspective, this study identified various internal and external factors, which had a combined impact on the growth of innovative startups. Such factors include corporate overview, major performance, background and process of starting up a business, business model, success and barrier factors. Moreover, this analysis intended to draw meaningful lessons by focusing on three companies (i.e., Senstime, Byte Dance, DJI), which are known as the representative Chinese unicorns that achieved success with their originality of ideas and technology innovation.

KCI등재

3창업혁신과 글로벌 기업가정신에 관한 연구: 재일동포기업가 김희수(金熙秀)를 중심으로

저자 : 임영언 ( Young-eon Yim ) , 박석강 ( Seok-gang Park ) , 김일태 ( Il-tae Kim )

발행기관 : 한일경상학회 간행물 : 한일경상논집 88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3-24 (22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논문은 재일동포기업가 김희수 회장의 창업사례를 통해 그의 창업혁신과 글로벌 기업가정신을 규명하는데 있다. 특히 논문은 창업과정에서 발생하는 혁신의 발전단계를 조합(융합)-분리의 연결-파괴적 기술-연결의 파괴(디커플링)로 연결하여 김희수 회장의 창업혁신의 기업가 정신을 도출한다. 연구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김희수 회장의 기업성공은 일본 내 주류기업보다는 마이너리티 기업가의 유연성과 탁월성을 바탕으로 새로운 결합과 파괴적 혁신을 통해 고객중심의 혁신적인 제품과 고객서비스를 제공한 가나이 양품점과 부동산임대업 등 시대적 흐름과 자금의 흐름을 간파하여 창업한 사업 분야에서 성공한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김희수회장의 기업성공은 일본 내 혹은 한국사회와의 단절된 사회적 관계(네트워크)를 연결하는 탁월한 기업가적 역량을 통해 가능했다. 셋째, 김희수 회장은 한일양국에서 혁신적인 제품과 고객서비스 제공, 한일 사회적 관계(네트워크)를 통한 교육사업과 사회적 공헌사업에 성공했지만, 이후 연결의 파괴(디커플링)를 통한 신사업의 구축은 지속 적으로 이루어지지 못했다. 결론적으로 김희수 회장은 일본사회에서 재일동포에 대한 차별과 배제가 심했던 당시 사회적 약자로서 창업혁신을 바탕으로 기업에 성공하여 한일양국에서 교육 사업으로 인재양성과 사회적 공헌을 달성하기 위해 일생을 바친 글로벌 기업가정신의 소유자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추후 연구는 이번에 다루지 못한 김희수 회장의 사업 성패요인을 분석하는 것이다.


The paper examines the Start-up innovation and global entrepreneurship through the case of CEO Kim Hee-Soo of Korean-Japanese entrepreneurs. In particular, this paper derives the entrepreneurial spirit of start-up innovation by Kim Hee-Soo by classifying the innovation stage that occurs in the founding process into combination-separation-destructive technology-decoupling. The research results are as follows. First, Kim Hee-Soo succeeded in identifying the flow of timing and money, such as the Ganai Boutique and real estate leasing business, which provided innovative products and customer-oriented services based on new combinations and disruptive innovations based on the flexibility and excellence of minority entrepreneurs. Second, Kim Hee-Soo’s success was made possible through his outstanding entrepreneurial ability to connect with disconnected social network in Japan and Korean. Third, Kim Hee-soo succeeded in providing innovative products and customer services in Korea and Japan, education and social contribution projects through the Korea-Japan social network, but since then, new projects have not been established through decoupling. In conclusion, Kim Hee-Soo was the owner of global entrepreneurship who succeeded in business based on Start-up innovation and achieved human resource development and social contribution through education business in Korea and Japan. Factors of business success or failure in CEO Kim Hee-Soo entrepreneur will be derived in future study.

KCI등재

4중국의 기업가 정신과 창업의도에 관한 연구: 5대 신상방(新商幇) 지역, 창업교육, 창업경험을 중심으로

저자 : 왕서혜 ( Wang Shu Hui ) , 박상수 ( Park Sang Soo )

발행기관 : 한국외국어대학교 중국연구소 간행물 : 중국연구 82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77-216 (4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In this study, we analyzed the factors of entrepreneurial personality, entrepreneurial practical competence, entrepreneurial attitude and perception, entrepreneurial intention. In particular, considering the regional differences in the startup ecological environment in China, we examined the differences between the variables according to five new commercial group regions (Shandong, South Jiangsu, Zhejiang, Southern Fujian, Pearl River Delta) and the existence of startup education/experience. In addition, the differences in the results of path analysis were examined through multi-group analysis according to the existence of startup experience. Based on the purpose of this study, our findings can be summarized as follows: First, there are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s in research variables between each of China’s five commercial group regions. In the presence of entrepreneurial experience, the five commercial group regions show higher figures than other regions on entrepreneurship and entrepreneurial intention. In the meanwhile, it also shows the significant influence of Chinese traditional culture on entrepreneurship. Secondly, on entrepreneurial education, the amount of answering ‘Yes’ in all variables is higher than that of answering ‘No’. In other word, China's current entrepreneurial education has been indicated to be effective in enhancing entrepreneurship and entrepreneurial intention. Third, hypothesis verification results indicate that among the components of Entrepreneurial Personality, entrepreneurial practical competence, innovativeness, need for achievement, and opportunity recognition competence interpersonal competence have a positive influence on entrepreneurial attitude and perception. At the same time, both individual attitudes and social perceptions have a positive influence on entrepreneurial intention. In addition, only risk-taking also has been shown to have a positive effect on the entrepreneurial intention. With respect to actual entrepreneurial intention, it is possible to confirm that risk-taking is the only important determinant. Fourth, in the case of multi-group comparisons, it is confirmed that there are differences in entrepreneurial paths due to the existence of the entrepreneurial experience. Finally, In the relationship between Entrepreneurial Personality, entrepreneurial practical competence, entrepreneurial attitude and perception and entrepreneurial intention are the answer “Yes” is less than answer to “No” in the entrepreneurial experience.

KCI등재

5창업팀 기업가정신 요인이 창업성과에 미치는 영향 연구 -창업인큐베이팅 서비스 조절효과를 중심으로-

저자 : 김현수 ( Hyunsu Kim )

발행기관 : 한중사회과학학회 간행물 : 한중사회과학연구 56권 0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42-168 (2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한국 IT창업기업을 대상으로 창업성과 영향을 미치는 요인으로 기존의 창업가 중심의 기업가정신에서 벗어나, 기업가정신에서 새롭게 주목받는 창업팀 단위의 기업가정신을 실증적으로 규명하였다. 우선, 기존연구를 정리하고 통합해 창업팀 기업가정신 특성으로 단체혁신, 정보공유, 위험분담과 협력적 프로세스로 구분하였고, 창업성과는 단기 재무적 성과와 중장기 비재무적 성과를 기준으로 내부적 성과와 외부적 성과로 구분해 이들 성과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으로 각 변수 간 관계가 어떻게 형성되는지 살펴보았다. 또한, 창업인큐베이터 서비스가 조절변수로서의 작용을 하는지 분석하였다. 연구대상은 창업 후 6년이내의 IT기반의 기업 253개의 실제 데이터를 중심으로 하여 진행하였고, 창업기업과 일부 창업인큐베이터 표본에 대한 사전인터뷰와 심층조사 및 설문지 분석자료를 바탕으로 변수 간 영향력은 다중회귀분석과, 조절효과는 계층적 회귀분석을 실시하였다. 주요 연구 결과 첫째, 기업가정신 특성 중 단체혁신, 정보공유만이 창업내부, 외부성과 모두 유의한 영향을 미쳤고, 협력적 프로세스는 창업외부성과에만 유의한 영향을 미쳤다. 둘째, 창업인큐베이터 서비스의 조절효과 확인 결과, 기업가정신 특성 중 단체혁신, 정보공유, 협력적 프로세스와 창업외부성과간에 유의한 영향을 나타냈다. 본 연구는 창업기업 대상 인큐베이터 서비스의 효과성을 분석해, 향후 운영 시스템 방향에 대한 시사점을 제시하고 연구의 한계와 향후의 연구과제를 논하였다.


This study empirically identified the entrepreneurship of the entrepreneurship team, which is emerging from the entrepreneurship, away from the existing entrepreneurship-oriented entrepreneurship as a factor affecting entrepreneurship performance for Korean IT entrepreneurs. First, the existing research was summarized and integrated into entrepreneurship characteristics of the entrepreneurship team, divided into Collective innovation, Shared cognition, taking on the risk altogether, and aggressive cooperation. The entrepreneurship performance was divided into internal performance and external performance based on short-term financial performance and mid- to long-term non-financial performance. We examined how the relationship between each variable is formed as a factor influencing these performances. In addition, it was analyzed whether the start-up incubator service acts as a control variable. The research target was conducted mainly on actual data of 253 IT-based companies within 6 years after the foundation, and the influence between variables was multiplied based on preliminary interviews and in-depth surveys and questionnaire analysis data on start-up companies and some start-up incubator samples and performed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on the influence between variables, and hierarchical regression analysis on moderating effects. Main research results First, only collective innovation and share cognition among entrepreneurship characteristics had a significant effect on both internal and external performance, and aggressive cooperation had a significant effect on external performance only. Second, as a result of confirming the moderating effect of entrepreneurship incubator service, it showed a significant effect on group innovation, share cognition, aggressive cooperation and external entrepreneurship among entrepreneurship characteristics. This study analyzed the effectiveness of incubator services for start-ups, suggested implications for future operating system directions and discussed the limitations of the study and future research tasks.

KCI등재SCOUPUS

6크라우드펀딩을 위한 패션제품 창업교육과정 개발 (제I보) -와디즈(Wadiz) 보상형 크라우드펀딩을 중심으로-

저자 : 이정호 ( Jungho Lee ) , 권하진 ( Hajin Kwon )

발행기관 : 한국의류학회 간행물 : 한국의류학회지 44권 1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75-191 (17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This study proposes an entrepreneurship education process for fashion product start-ups through rewardsbased crowdfunding. It examines issues such as: the general concept of crowdfunding and the pros and cons of rewards-based crowdfunding, the detailed curriculum plans in a chronological order for the regular class development, and the presentation of a visual plan to show the whole process. An entrepreneurship education process is developed in 13 steps: research on crowdfunding market, prototype plan, prototype production, story development, visual contents development, rewards development, project evaluation, public schedule & service setting, period setting & start funding, community management (Q&A), funding ends & deposit, complete manufacturing & start delivering, and the final information disclosure & open the next project plan. This research is intended to investigate rewards-based crowdfunding as a new paradigm of entrepreneurship and apply entrepreneurship education in fashion product development. However, it is limited to studying the Wadiz crowdfunding platform in Korea. Therefore, we propose a case study on various crowdfunding platforms in Korea, a case study on entrepreneurial curriculum application, and a follow-up study on the possibility of entry into an overseas crowdfunding platform.

KCI등재

7중소기업연구 40년간의 여성기업/여성창업 관련 연구와 해외 연구 동향, 향후 연구 방향에 대한 제언

저자 : 임이숙 ( Yisook Lim )

발행기관 : 한국중소기업학회 간행물 : 중소기업연구 42권 3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77-100 (24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중소기업학회 창립 40주년을 기념하여, 중소기업학회 산하 학술지 『중소기업연구』에 게재된 여성기업인과 여성창업/여성기업과 관련된 연구 논문들을 검토하였다. 그동안 게재된 여성 기업인/여성기업에 대한 연구는 10편으로 그 수가 매우 적었으며, 따라서 체계적이고 심도 있는 연구도 아직 미흡한 상황이다. 본 연구는 우선 이 연구들을 시기에 따른 양적 추이와 연구 주제에 따라 살펴보았으며, 이후 이미 다수의 연구가 수행, 축적되어 온 관련 해외 연구의 흐름을 살펴보았다. 해외 연구는 창업으로의 진입부터, 창업 활동, 창업기업 경영까지의 일련의 창업 단계에 따라 기존 연구들을 검토하였다. 이를 바탕으로 본 연구는 아직 초기 단계에 머물러있는 여성창업/여성기업에 대한 관심을 환기하고 향후 연구에 연구 방향을 제시하고자 한다.


In commemoration of 40 years of the foundation of the Korean Association of Small Business Studies, this paper reviewed the academic literature investigating female entrepreneurship and women-owned businesses in the Asia Pacific Journal of Small Business. During past 40 years, only 10 studies shed light on women entrepreneurship/businesses. Since the number of research papers is very few, this paper reviewed foreign research trends based on the topics in accordance with the stages of entrepreneurship. Based on the reviews, this paper aims to suggest important topics and directions for future research and to draw attention to female entrepreneurship/enterprises in Korean academia.

KCI등재

8중장년층의 자립욕구, 창업성공가능성, 고용안정성이 Pull-창업의지에 미치는 영향 : Push-창업의지의 매개효과 중심으로

저자 : 정종식 ( Jong-sik Jung ) , 양동우 ( Dong-woo Yang )

발행기관 : 한국중소기업학회 간행물 : 중소기업연구 42권 3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221-243 (23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재직중인 중장년층의 자립욕구와 창업성공가능성 및 고용안정성이 Push-창업의지를 매개로 Pull-창업의지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고자 한다. 경제 활성화와 고용확대를 위해 생계형 창업보다는 기회형 창업으로 질적 확대를 권장하고 있지만, 경험과 기술, 기회를 갖고 있는 중장년층이 기회형 창업보다는 생계형 창업으로 양적 창업 확대가 나타나는 것이 현상이다. 본 연구는 이런 현상에 대해 창업의지를 기존의 결과변수로 보기보다는 창업자 개인이 인식하는 창업성공가능성 및 고용안정성에 따라 창업의지를 자립욕구, Push-창업의지, Pull-창업의지로 구분하고 변수로 반영하여 그에 따른 영향을 연구하였다. 그 결과는 다음과 같다. 본 연구결과 첫째, 자립욕구는 Pull-창업의지와 Push-창업의지에 정(+)의 영향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창업성공가능성은 Pull-창업의지에 정(+)의 영향을 Push-창업의지에는 유의적 영향을 주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셋째, 고용안정성은 Pull-창업의지에 정(+)의 영향을 Push-창업의지에는 유의적 영향을 주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넷째, 자립욕구는 Pull-창업의지에 정(+)의 영향을 Push-창업의지는 부(-)의 영향으로 매개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 연구의 시사점으로는 실업에 밀려서 창업되는 생계형 창업보다는 자립욕구를 갖는 잠재창업자가 Push-창업의지의 상황이 개선되면 Pull-창업의지로 전개될 수 있음 인식하였다. 또한, 자립욕구를 갖는 재직자를 대상으로 창업교육과 창업프로그램의 활성화가 기회형 창업을 확대할 수 있는 방안으로 본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research the effects of desire for independence, possibility of start-up success and employment stability to the push-entrepreneurship through the push-entrepreneurship by a survey of employees in the middle age. The purpose of the creating start-up environment was encouraged the qualitative expansion of opportunity-driven start-up rather than the quantitative expansion of necessity-driven start-up for the economic growth and expanding employment. In spit of the employees had their own careers, skills, opportunities and market-experiences, In reality it is necessity-driven start-up that the quantitative expansion.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reflect process change by desire for independence, push-entrepreneurship and pull-entrepreneurship based on the possibility of start-up success and employment stability perceived by individual founders, changed process factor rather than the fixed result factor. The results are as follows. First, it was found that desire for independence makes a positive (+) effect on the pull-entrepreneurship and the push-entrepreneurship. Second, it was found that the possibility of start-up success makes a positive (+) effect on the pull-entrepreneurship and not effect on push-entrepreneurship. third, it was found that the employment stability makes a positive (+) effect on the pull-entrepreneurship and not effect on the push-entrepreneurship. Forth, it was found that desire for independence makes a positive (+) effect on the pull-entrepreneurship and mediating negative (-) effect on the push-entrepreneurship. The implication of this study was that potential entrepreneurs with desire for independence , rather than necessity-driven start-up due to unemployment, could be developed as pull-entrepreneurship improved the situation of push-entrepreneurship. In addition, it seems that entrepreneurship education and activation of entrepreneurship programs for employee with desire for independence expand opportunity-driven start-up after retirement.

KCI등재

9초기 스타트업 창업가의 기업가적 리더십, 팀 학습 행동, 팀 경계 확장 행동 및 지각된 성과의 관계

저자 : 박정우 ( Jungwoo Park ) , 김진모 ( Jinmo Kim )

발행기관 : 한국중소기업학회 간행물 : 중소기업연구 42권 1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135-165 (31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이 연구의 목적은 초기 스타트업 창업가의 기업가적 리더십, 팀 학습 행동, 팀 경계 확장 행동 및 지각된 성과의 관계를 구명하는 것이다. 연구 목적을 달성하기 위하여 초기 스타트업 창업가의 기업가적 리더십이 지각된 성과에 미치는 직접적인 정적 영향에서 팀 학습 행동이 갖는 매개효과와 팀 학습 행동이 지각된 성과에 미치는 직접적인 정적 영향에서 팀 경계 확장 행동이 갖는 조절효과를 분석하였다. 78개 초기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진행한 이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초기 스타트업 창업가의 기업가적 리더십이 지각된 성과에 미치는 정적 영향을 팀 학습 행동이 완전 매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β=.309, p<.05). 둘째, 초기 스타트업에서 팀 학습 행동이 지각된 성과에 미치는 정적 영향은 팀 경계 확장 행동에 의해 조절되었다(β=.259, p<.05). 팀 경계 확장 행동은 팀 학습 행동이 지각된 성과에 미치는 영향을 선형적으로 강화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연구의 결과를 통해 세 가지 시사점을 얻을 수 있다. 첫째, 초기 스타트업에서 팀 학습 행동은 성과를 창출하는데 기여하는 중요한 활동으로, 팀 학습 행동 활성화를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 둘째, 초기 스타트업의 학습 문화를 구축하는데 중요한 영향을 미치는 것은 창업가의 기업가적 리더십으로, 창업 생태계에서는 창업가의 기업가적 리더십을 진단, 개발할 수 프로그램을 기획해야 한다. 셋째, 팀 학습 행동이 성과에 미치는 영향을 더욱 강화하기 위해서는 외부와의 상호작용을 통한 정보의 탐색과 습득이 중요하다. 후속 연구를 위한 두 가지 제언은 다음과 같다. 첫째, 창업가의 기업가적 리더십과 팀 학습 행동을 시점 차이를 두고 측정하여 인과관계를 실증해야 한다. 둘째, 초기 스타트업들이 성장한 이후 재무성과와 이 연구에서 측정한 창업가의 기업가적 리더십, 팀 학습 행동, 팀 경계 확장 행동과의 관계를 구명해야 한다.


This study aimed to examine relationships between founders’ entrepreneurial leadership, team learning behavior, team boundary spanning, and perceived performance in early-stage startups. The following results were recorded: (i) the indirect effects of entrepreneurial leadership on perceived performance via team learning behavior were statistically significant (β=.309, p<.05). (ii) relationships between team learning behavior and perceived performance were strengthened by team boundary spanning behavior (β=.259, p<.05). In this study, three practical implications are provided as follows: (i) startups need to seek team learning readiness and external learning stimulus to facilitate generative and transformative team learning; (ii) accelerators need to develop an entrepreneurial leadership program for founders; and (iii) startups need to explore external information by interacting with investors, R&D institutions, and other startups to strengthen the impact of team learning behavior on performance. Furthermore, two directions for future research are suggested as follows: (i) future researchers need to test causal relationships between entrepreneurial leadership and team learning behavior based on a newly designed time-series measurement plan; (ii) the actual effects of entrepreneurial leadership, team learning behavior and team boundary spanning on financial performance need to be tested two or three years later when the financial performance of early-stage startups usually becomes evident.

KCI등재

10대학 창업담당자들이 인식하는 창업지원 현황과 개선방안에 관한 연구

저자 : 이수용 ( Sooyong Lee ) , 이종원 ( Jongwon Lee ) , 이민영 ( Minyoung Lee ) , 장원섭 ( Wonsup Chang )

발행기관 : 한국직업교육학회 간행물 : 직업교육연구 39권 3호 발행 연도 : 2020 페이지 : pp. 67-86 (20 pages)

다운로드

(기관인증 필요)

초록보기

본 연구는 창업담당자의 관점을 통해 대학 내 창업지원 현황을 살펴보고 구체적으로 대학의 여건과 상황에 따라 창업 관련 정책이 실제로 어떤 효과를 보이고 정책수요자에게 어느 정도 영향을 미치는지 확인하였다. 나아가 대학을 중심으로 한 창업정책이 실효성을 거두기 위한 방안을 제언하였다. 본 연구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하여 대학 내 창업지원 업무 담당자 7명과 개별사례 인터뷰를 실시하였다. 연구 목적은 다음과 같았다. 첫째, 대학 내 창업지원의 구체적인 내용은 무엇인가? 둘째, 대학 내 창업지원 업무를 담당하면서 경험하는 어려움은 무엇인가? 셋째, 교내 창업지원 역할을 강화하기 위하여 개선되어야 할 점은 무엇인가? 연구 결과 대학 내 창업지원은 대상별로 다소 차이는 있었지만, 환경적 지원, 금전적 지원, 제도적(학사유연화, 창업안식년 등) 지원으로 나타났다. 다만 이러한 지원은 주로 학생과 교원을 중심으로 이루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학들은 창업지원정책을 운영함에 있어서는 단기적인 성과에 치중하였고 창업지원 부처 간 상이한 기준으로 창업지원에 어려움을 겪는 것으로 나타났다. 일부 대학의 경우, 창업지원정책을 운영함에 있어 자체 예산에 대한 투자와 정부지원에 대한 대응자금을 부담스러워 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대학 내 창업지원이 활성화되기 위해서는 창업이라는 특성을 고려한 지원체계가 마련되어야 함과 동시에 창업 인력의 전문성이 확보되어야 하며, 무엇보다 장기적인 관점에서 창업정책이 수립되어야 한다고 보았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find the current state of start-up support in universities through the recognition of the employees in charge of start-up at university and to identify the effects of start-up policies on policy customers according to the conditions and circumstances of universities. Furthermore, this study proposes a plan to make effective start-up policy based on the outcomes. In order to achieve the purpose of this study, a qualitative case study was conducted on 7 people who are in charge of start-up support programs in different universities. The research questions for the study were as follows. First, what are the specific contents of the start-up support in the university? Second, what are the difficulties experienced being in charge of the start-up support in the university? Third, what should be improved to strengthen the role of university in terms of start-up support? The results of the study showed that the start-up policy mainly supported enrolled students and professors, while graduates and local communities were our of its range. When the employees of the start-up support division operate the start-up policy, they experience difficulties due to the short-term nature of the policy and the gap among different standards between the government departments that support the start-up policy. Some universities have been burdened with investment in their own budgets and responding funds for government support in operating start-up support policies. Nevertheless, in order for the start-up support in the university to be activated, the support system considering the true characteristics of start-up support should be established, and the expertise of the start-up support division’s manpower should be secured, and above all, the start-up policy should be established from a long-term perspective.

내가 찾은 최근 검색어

최근 열람 자료

맞춤 논문

보관함

내 보관함
공유한 보관함

1:1문의

닫기